검색창 열기

Communication 통신

SKT-SC제일은행, 마이데이터 클라우드 구축…제1금융권 최초

URL복사

Tuesday, February 16, 2021, 10:02:36

‘베스핀글로벌’ 등 업계 최고 수준 파트너들과 협력.. 7월 말 오픈 예정
작년 하반기 5G 에지 클라우드 상용화..AI 기반 비용 탐지 솔루션 등 출시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이 SC제일은행(행장 박종복)과 협력해 제1 금융권 최초로 마이데이터 클라우드 구축에 나다고 16일 밝혔습니다.

 

지난해 데이터 3법 개정 이후, 개인이 흩어진 금융정보를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마이데이터 사업이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양사는 지난 2월 초 마이테이터 전용 클라우드 구축사업 계약을 맺었으며, SC 제일은행 클라우드 내 마이데이터, 개인자산관리 데이터, 솔루션 분석결과 데이터를 보관할 수 있는 저장소를 구축할 계획입니다.

 

SKT는 업계 최고 수준의 클라우드 컨설팅 파트너인 ’베스핀글로벌’과 클라우드 서비스 파트너인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와의 협업을 통해 MS ‘애저(Azure)’에 해당 클라우드를 구축하며, 오는 7월말 마이데이터 서비스를 오픈할 계획입니다.

 

SKT는 SC제일은행이 개인정보의 효율적인 수집과 분석을 통해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인프라’와 ‘마이데이터 분석시스템’, '마이데이터 API 데이터 레이크’ 등을 구축할 예정입니다.

 

또한, SC제일은행이 클라우드 환경에서 클라우드 컴플라이언스를 준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모바일 뱅킹을 업그레이드(10월말 오픈)해 제공 가능합니다. 마이데이터 클라우드 이용 고객들이 본인의 정보를 적극적으로 관리하고, 신용관리·자산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특히, SKT는 이번 제1금융권 대상 마이데이터 클라우드 구축사업을 계기로 국내 클라우드 업계에서 입지를 확고히 한다는 방침입니다.

 

SKT는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SC 제일은행을 비롯한 금융권 파트너들과 전방위 데이터 협력은 물론이고, 5GX MEC(Mobile Edge Cloud) 생태계 확장에도 적극 힘을 모을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SKT는 세계적인 수준의 MEC·네트워크 기술을 바탕으로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인 아마존웹서비스(AWS) 및 MS와 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업계 최고 수준의 클라우드 컨설팅 업체인 ‘베스핀글로벌’과 협력해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도입부터 운영 단계까지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베스핀 글로벌은 아시아 클라우드 기업 중 유일하게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로부터 ‘리더’ 그룹에 등재되는 등 세계적으로 기술력을 인정받은 사업입니다.

 

가트너 매직 쿼드런트는 글로벌 IT 리서치 기관인 가트너에서 분야별 IT 기업의 다양한 역량을 평가하는 보고서입니다.

 

한편, SKT는 작년 12월 AWS와 국내 최초로 5G 에지 클라우드 서비스를 상용화 하며 큰 주목을 받았습니다. 작년 10월에는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AI 기반 ‘클라우드 이상 비용 탐지 솔루션(차세대 CMP, Cloud Management Platform)’을 출시하는 등 다양한 클라우드 인텔리전트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습니다.

 

SKT는 올해부터 AI콘택트 센터(AI Contact Center, 이하 AICC)를 포함한 클라우드 SaaS사업 등 클라우드 6대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며, 5G와 클라우드 결합을 통해 기업들의 혁신 파트너로 도약한다는 방침입니다.

 

SKT 클라우드 6대 사업은 ▲에지 클라우드(Edge Cloud)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MSP(Hybrid Cloud MSP) ▲클라우드 보안(Cloud Security) ▲클라우드 네트워크(Cloud Network) ▲클라우드 마켓플레이스(Cloud Marketplace) ▲AICC(AI Contact Center)입니다.

 

최일규 SKT Cloud CO장은 “제1금융권 최초의 마이데이터 퍼블릭 클라우드가 고객사의 금융 서비스 혁신의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SKT는 지속적 기술 개발로 통신에서부터 클라우드 네트워크, 보안 서비스까지 클라우드와 관련된 모든 서비스를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사업자이자, 기업들의 클라우드 혁신을 돕는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권지영 eileenkwon@inthenews.co.kr

라인·야후재팬 통합 출범...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상반기 일본 진출

라인·야후재팬 통합 출범...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상반기 일본 진출

2021.03.02 08:58:48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네이버가 라인과 야후재팬을 통해 일본 산업 전반의 디지털 전환을 도전을 시작했습니다. 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가 Z홀딩스주식회사(이하 ZHD)의 핵심 기업인 LINE 주식회사(이하 라인) 및 야후 주식회사(이하 야후재팬)와 협업을 통해 우수한 온라인 창업 툴과 기술 경쟁력을 갖춘 스마트스토어를 상반기 내 일본에 출시한다고 1일 밝혔습니다. 이날 라인과 Z홀딩스는 경영통합이 완료됐다고 발표하고, 사업 전략 발표회를 통해 신생 Z홀딩스의 커머스 사업 구상을 공개했습니다. 일본 이커머스 시장의 급성장에 따라 일본 판매자들이 온라인 쇼핑몰 구축과 관리에 드는 수고를 덜고, 상품 개발이나 비즈니스 성장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스마트스토어를 통한 토탈 이커머스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로써 네이버는 ZHD그룹이 보유한 수억 명의 일본 사용자들에게도 편리한 툴과 데이터, 기술 기반 솔루션을 갖춘 우수한 커머스 기술 플랫폼을 선보일 기회를 얻었습니다.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는 지난 2018년 국내의 온·오프라인 SME(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를 위해 선보인 무료 온라인 스토어 구축 플랫폼인데요. 네이버의 첨단 기술력이 적용된 다양한 편의 기능과 무료 데이터 분석이 가능한 ‘비즈어드바이저’를 통해 사업자들의 쉬운 창업을 이끌어 왔습니다. 이를 통해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플랫폼은 ZHD와 라인, 각각의 모회사인 소프트뱅크와 네이버를 통한 4개사와의 제휴 및 협력을 통해 라인과 야후재팬의 커머스 비즈니스의 핵심 툴입니다. 일본 SME의 온라인 비즈니스 환경을 개선하고, 이용자들에게는 새로운 메신저 커머스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이사는 “스마트스토어 속에 녹아있는 첨단 기술력과 판매자의 다양성을 존중하는 방향성이 일본 이커머스 시장에 새로운 흐름을 만들어 내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날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 투자책임자(GIO)는 Z홀딩스의 지분 65%를 보유하는 지주회사 A홀딩스의 공동 대표이사 회장으로 취임했습니다.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가 A홀딩스 지분을 각각 50%씩 가지고, A홀딩스가 Z홀딩스 지주회사 역할을 하며, Z홀딩스가 라인과 야후를 100% 자회사로 두는 지배구조입니다. 네이버는 지난 25일 스페인 최대 리셀 커머스 기업 '왈라팝(Wallapop)'에 15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진행하는 등 글로벌 투자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 1월에는 글로벌 최대 웹소설 플랫폼 ‘왓패드(Wattpad)’를 인수하는 등 네이버의 기술력과 성공 노하우와 글로벌 전 지역의 경쟁력 있는 기업들 간 시너지를 도모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