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Major Company 대기업 Major 대기업

“22일간 7400만보 걸어 모았다”...LGU+, 소외계층에 기부금 전달

URL복사

Sunday, December 20, 2020, 09:12:00

행사에 황현식 사장· 최은미 강동꿈마을보육원장 참석..기부금과 원아 손편지 상호 전달
240명이 3주간 서울과 뉴욕 2.3회 왕복 가능한 누적 7391만보 기록..1800만원 적립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LG유플러스 임직원들이 비대면 걷기대회로 모은 기부금을 소외계층에 전달했습니다.

 

LG유플러스(사장 황현식)는 연말연시를 맞아 서울 강동구 ‘강동꿈마을보육원’에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습니다.

 

LG유플러스 용산사옥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CEO인 황현식 사장을 비롯한 주요 경영진과 최은미 강동꿈마을보육원장이 참석해 기부금과 보육원아들의 손편지를 서로 전달했는데요.

 

앞서 LG유플러스는 나눔활동 일환으로 걸음 수를 기준으로 기부금을 책정하는 언택트 걷기행사를 개최했습니다.

 

10월 21일부터 11월 11일까지 22일간 진행된 걷기 행사는 컨슈머사업총괄 임직원 240여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한 행사를 열었는데요. 약 3주동안 참여자들의 전체 누적 걸음 수는 7391만 6250보에 달했습니다.

 

이를 거리로 환산하면 1만 1046km로 서울과 뉴욕을 2.3회 왕복할 수 있는 거리입니다. 참여자 인당 하루 평균 걸음수도 1만 4058보로 9.84km를 매일 걸은 셈입니다.

 

참여 임직원이 하루 1만 1000보를 초과할 때마다 1원이 적립돼 3주동안 1800여만원이 넘는 기부금이 모였습니다. 기부금은 보육원의 생활시설 개선과 아동 복지 지원에 사용될 예정입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 전체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임직원들의 나눔활동에 대한 니즈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언텍트 나눔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기부금 전달을 통해 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따뜻한 마음을 나누고 어려운 아이들을 돕는 일에 동참하게 돼 매우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최은미 강동꿈마을보육원장은 “해마다 사회 소외계층에 따뜻한 관심을 기울여준 LG유플러스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에 고마움을 전한다”며 “원아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의미있게 사용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해에도 임직원 200여명의 자발적 참여로 자전거 라이딩 기부 캠페인을 서울 반포 한강공원에서 진행하고, 이동 거리(㎞)당 2000원을 산정해 마련된 기부금 800만원을 강동꿈마을보육원에 전달한 바 있습니다.

 

권지영 eileenkwon@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