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Food 식품

국순당, 5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전통주 업계 최초'

URL복사

Friday, December 18, 2020, 15:12:11

50여 국가에 수출..전통주의 우수성과 음식문화 알리기 앞장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국순당이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습니다.

 

국순당은 한국무역협회로부터 ‘제57회 무역의 날, 500만불 수출의 탑’을 전달받았다고 18일 밝혔습니다. 전통주 업계가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한 것은 국순당이 최초입니다.

 

수출의 탑은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무역의 날 행사에서 매년 해외 시장 개척과 수출 증대에 공헌한 기업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입니다. 올해 무역의 날 정부포상 전수식은 코로나19로 인해 별도 행사 없이 상패가 전달됐습니다.

 

국순당은 1993년 국내 최초로 캔막걸리 ‘바이오탁’을 개발해 막걸리 수출을 시작했는데요. 현재 50여개 국가에 백세주와 막걸리 등을 수출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프리미엄급 막걸리인 ‘1000억 프리바이오막걸리’를 개발해 새롭게 해외시장을 개척하고 있습니다.

 

국순당은 올해도 꾸준하게 해외시장을 공략해 사상 최대 수출실적을 기록한 지난해 실적을 뛰어넘어 갱신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국순당 관계자는 “전통주 수출 선도기업으로 업계 최초로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해 영광이다”라며 “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K-푸드와 더불어 한국의 음식 문화를 알리는 데 앞장서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습니다.

 

남궁경 nkk@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