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홈카페족’ 증가에 스타벅스 원두도 인기…전년 比 매출 33%↑

URL복사

Thursday, January 21, 2021, 11:01:57

작년 12월 한 달간 전년 동기간 대비 62% 증가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최근 사회적 거리 두기가 장기화되면서 홈 카페 족이 증가하는 가운데, 집에서도 스타벅스 커피를 매장과 동일하게 즐길 수 있는 스타벅스 커피 원두의 판매량이 상승하며 일부 원두가 품절되는 등 가정용 원두 시장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21일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에 따르면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스타벅스 매장에서 판매하고 있는 원두 판매 수량을 비교한 결과 전년 대비 3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테이크아웃만 가능하던 작년 12월은 원두 판매량이 전년 대비 62% 상승하며 커피 원두가 가정에서 필요한 생필품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스타벅스 원두 중 2020년 가장 많이 판매율이 상승한 원두는 평소 커피 애호가들이 즐겨 찾는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커피 원산지인 '수마트라 원두'로 작년 동기간 대비 91% 증가했고, 에티오피아 원두 판매율 역시 90% 증가했습니다.

 

또 지난 2017년 출시한 스타벅스 디카페인 하우스 블렌드는 지난해 판매율이 전년 대비 78% 상승하며, 스타벅스를 대표하는 디카페인 커피로 자리 잡았습니다. 스타벅스에서 가장 인기 있는 커피 원두인 에스프레소 로스트는 전년 동기간 대비 36.7% 증가했습니다.

 

김세훈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MD팀장은 “고객들의 커피에 대한 취향이 다양해지면서 로스팅 강도, 카페인의 함유량, 원산지별 특징 등을 고려하여 원두를 구매하는 트렌드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다양한 원두 상품을 제공하고 있는 스타벅스에서 폭 넓은 커피의 세계를 경험해 보길 추천드린다"고 말했습니다.

 

남궁경 nkk@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