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state 건설/부동산

전세형 공공임대 경쟁률 3.4대1...총 5만명 넘게 신청

URL복사

Monday, January 25, 2021, 15:01:50

수도권에선 11.8대1 기록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한국토지주택공사(LH, 부사장 장충모)가 공실 상태의 공공임대 주택을 전세로 공급하는 전세형 공공임대주택 평균 경쟁률이 3.4대1을 기록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이날 LH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공고한 전세형 공공임대주택 총 1만 4843가구 청약접수 결과 전국에서 총 5만 235명이 신청해 평균 3.4대1의 경쟁률로 마감됐습니다.

 

수도권의 경우 건설임대 3949가구 모집에 1만 7084명이 몰려 경쟁률 4.3대1을 기록했습니다. LH가 건물을 매입해 임대하는 매입임대는 1058가구 모집에 1만 2530명이 신청해 11.8대1의 경쟁률을 나타냈습니다.

 

전세형 주택은 주변 전세 시세의 70~80% 이하 가격으로 공급되며, 임대료의 80%까지 전세 보증금으로 낼 수 있습니다. 당첨자 발표는 오는 3월 5일이며, 계약 기간은 3월 17~19일 예정으로 계약체결 후 입주 지정 기간 내 잔금을 납부하면 즉시 입주할 수 있습니다.

 

생계·의료 수급자를 대상으로 한 매입임대 전세형 주택 1순위의 경우 내달 18일 당첨자를 발표하고 26일 이후 계약체결과 입주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안정호 vividocu@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