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ank 은행

全금융권 ‘코로나 대출’ 만기연장·상환유예, 9월까지 추가 연장

URL복사

Monday, February 22, 2021, 16:02:03

22일 은성수 금융위원장·5대 금융협회장 간담회
금융협회장들 “3월 초 장기·분할상환방법 발표”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중소기업·소상공인 대출 만기연장과 이자상환 유예조치가 전금융권에서 한 차례 더 연장됩니다. 금융권은 올해 3월 말 종료 예정인 만기 연장·이자상환 유예 조치를 오는 9월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결정했습니다.

 

22일 은성수 금융위원장과 5대 금융협회장들은 간담회를 갖고 대출 만기연장을 포함한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광수 은행연합회장, 정희수 생명보험협회장, 정지원 손해보험협회장, 김주현 여신금융협회장, 박재식 저축은행중앙회장이 참석했습니다.

 

은 위원장과 협회장들은 코로나19로 인한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만큼 만기연장·상환유예 조치의 6개월 연장이 필요하다는데 공감대를 형성했습니다. 유예 종료 후 차주 부담이 일시에 집중되지 않도록 ‘연착륙 지원 5대 원칙’에 따라 상환방안 컨설팅도 제공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연착륙 지원 원칙에 따라 마련될 장기·분할상환방법은 오는 3월 초 제시할 계획입니다. 상환유예 연착륙 지원 원칙은 ▲상환방안 컨설팅 제공 ▲유예 원리금 분할상환시 유예기간 이상의 상환기간 부여 ▲유예기간 중 발생 이자 총액 유지 ▲중도상환수수료 없는 조기상환 ▲차주가 상환방법·기간 선택 등입니다.

 

은성수 금융위원장은 “중소기업·소상공인 대출 만기연장과 이자상환 유예 등 금융권의 적극적인 금융지원으로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충격을 최소화할 수 있었다”며 “여전히 코로나19에 따른 실물 위기와 불확실성이 상존하는 만큼 금융권이 합심해 적극적인 실물분야 지원 노력을 지속하자”고 당부했습니다.

 

유은실 yes24@inthenews.co.kr

롯데건설, 롯데하이마트와 가전제품 공동구매 MOU 맺어

롯데건설, 롯데하이마트와 가전제품 공동구매 MOU 맺어

2021.02.25 16:44:37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이 지난 24일 서울 잠원동 본사에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주거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롯데하이마트와 가전제품 공동구매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롯데건설은 지난해 5월 롯데렌탈과 함께 1차 공동구매를 진행한 바 있습니다. 롯데건설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롯데하이마트의 가전제품 패키지 할인 및 공동구매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번 협약식은 롯데건설이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입주민을 대상으로 ‘공동구매 사전 수요조사’를 통해 나온 결과를 바탕으로 기획됐으며 과반수 이상의 입주민이 참여 의향을 밝히며 진행했습니다. 롯데건설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입주민은 온·오프라인의 ‘토탈 생활서비스’를 통해 카셰어링, 조식, 홈케어·가전, 가전렌탈, 건강증진, 아이돌봄, 세차, 이사, 문화강좌 등을 제공 받고 있습니다. 한편, 롯데건설은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사업 등을 통해 현재 국내 최대인 15개 현장에서 1만여 세대의 민간임대주택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올해 서울 용산 원효로 청년주택 등 신규 단지 공급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롯데건설은 이 사업을 통해 건설업계 최초로 국토교통부가 인증하는 우수부동산서비스사업자로 선정됐으며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평가하는 주거 서비스 본인증에서 ‘우수’ 등급을 획득하며 품질을 인정받은 바 있습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중심의 서비스 확대와 입주민의 삶의 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롯데그룹 계열사를 비롯한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신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