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ersonnel 인사/부고/동정

[인사] 호원대학교 외

URL복사

Wednesday, February 24, 2021, 11:02:31

 

<호원대학교>

 

▲ 부총장 장병권

 

 

<에너지경제신문>

 

▲ 편집국 디지털뉴스부 총괄팀장 박성준 ( 2월25일자 )

 

 

<건양대병원>

 

◇ 교원

 

▲ 진료부장 겸 소화기센터장 구훈섭 ▲ 교육수련부장 문주익 ▲ 기획조정1부실장 황원민 ▲ 적정진료관리1부실장 이영진 ▲ 흉부외과장 구관우 ▲ 신경외과장 이철영 ▲ 생명사랑위기대응센터장 김승준 ▲ 생명사랑위기대응부센터장 류현식

 

◇ 직원

 

▲ 총무팀장 겸 설비공무팀장 김선겸 ▲ 교육혁신팀장 강인구 ▲ 관재팀장 김대환 ▲ 수련팀장 김정욱 ▲ 서비스혁신팀장 이미연 ▲ 시설팀장 이의준 ▲ 약제팀장 이지영 ▲ 외래간호팀장 이귀연

 

편집국 기자 info@inthenews.co.kr

최태원 회장 “글로벌 경쟁 치열해...정부-경제 새로운 파트너십 기대”

최태원 회장 “글로벌 경쟁 치열해...정부-경제 새로운 파트너십 기대”

2021.04.16 16:49:43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홍남기 경제부총리에 “정부와 재계가 윈윈할 수 있는 새로운 파트너십을 만들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16일 최 회장은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챔버라운지에서 진행한 간담회에서 “코로나로 힘든 상황이 계속되고 있지만, 서로 힘을 모아 이전의 일상이 회복되기를 희망한다”면서도 “(코로나 이후에는)코로나 이전으로 돌아가겠지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현실을 좀 더 냉정하게 바라봐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대한상의에 홍남기 경제부총리와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최 회장은 “최근 수출과 일부 비대면 제조업은 코로나 이전 수준을 거의 회복했다”며 “다만, 내수와 서비스 부문은 어려움이 좀 더 지속될 전망”이라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우리가 겪고 있는 시장과 기술의 변화는 코로나로 가속화되고, 이 방향은 되돌릴 수 없는 시대 흐름이다”며 “변화 흐름을 수용하고, 기회를 포착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것이 우리의 대응과제”라고 말했습니다. 최 회장은 국가차원에 체계적인 플랜을 촉구하며 세 가지 대응 전략을 제시했습니다. 우선, 코로나19라는 변화 시대 시장을 먼저 선점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피력했습니다. 그는 “글로벌 경쟁이 치열하고, 개별 기업의 대응은 한계가 있어 국가차원에서 대응이 필요하다”며 “정부와 경제계간 협업이 필수적이며, 이슈들을 놓고 갈등하는 모습 대신 새로운 가치 창출을 위해 협력하길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시장과 기술의 변화를 쫒아오지 못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배려가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최 회장은 “코로나 상황이 끝나기만 기다리며 연명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적지 않다”며 “피해에 대한 금전지원으로는 한계가 있어 변화대응을 도울 체계적 플랜마련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최 회장은 “경제 변동성이 커지고 있어 불안 요인이 대두되고 있다”며 “정부에서 경제의 변동성 같은 리스크 요인 관리에 더욱 힘써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