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갤럭시Z폴드3·Z플립2’ 추정 사진 유출...전작과 달라진 점은? 

URL복사

Tuesday, May 04, 2021, 17:05:10

샘모바일서 갤Z폴드3 공개..카메라 숨기는 UDC 기술 첫 적용
갤Z플립2, 전면 디스플레이 커지고 색상 조합 가능해져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오는 8월 출시가 유력한 삼성전자의 하반기 전략 플래그십 모델의 추정 사진이 유출됐습니다. 삼성전자는 올해 하반기 폴더블폰 대세화에 적극 나선 가운데, ‘갤럭시Z폴드3’와 ‘Z플립2’의 출시를 준비 중입니다. 

 

4일 샘모바일 등 IT매체에 따르면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의 홍보 영상 캡쳐본으로 추정되는 이미지와 세부사항이 공개됐습니다. 

 

이번에 유출된 차기 ‘갤럭시Z폴드3’의 가장 달라진 것은 S펜 탑재와 내부 카메라를 화면 밑으로 숨기는 ‘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UDC)’ 기술을 적용한 점입니다. 

 

전작인 갤럭시Z폴드와 갤럭시Z폴드는 우측 상단에 카메라 부분이 파인 노치 형태나 작은 구멍을 뚫은 펀치홀 형태였는데요. 이번 ‘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는 디스플레이 밑에 카메라를 배치해 외부에서는 카메라가 보이지 않도록 새로운 기술을 도입했습니다. 삼성전자가 자사 스마트폰 UDC 기능을 탑재한 것이 이번이 처음입니다. 

 

 

또 이번 갤럭시Z폴드3는 갤럭시 노트의 상징이었던 S펜을 지원할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S펜의 경우 기기 자체에 보관하는 방식 대신 별도 구매가 필요할 것으로 보입니다. 

 

무게도 가벼워질 전망입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폴드 시리즈 무게의 큰 부분을 차지하는 힌지(화면을 접고 펴는 경첩) 부품을 경량화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갤럭시Z폴드3은 전작보다 더 개선된 초박형유리(UTG, Ultra Thin Glass)를 적용합니다.  

 

샘모바일은 “갤럭시Z폴드3는 새로운 하이브리드 S펜을 받게될 것”이라며 “화상통화와 동시에 메모를 쉽게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갤럭시Z플립3은 전면 디스플레이 크기가 커지고, 다양한 색상 조합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기존의 한 가지 색상에서 화이트, 퍼플, 그린, 그레이를 조합한 색으로 구성되는데 MZ세대를 겨냥했습니다. 최근 삼성전자의 콘셉트 전략인 생활가전 ‘비스포크’와 닮았다는 평입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올해 폴더블폰 대중화를 선언했습니다. 삼성전자는 “올해는 갤럭시Z 폴드·Z 플립 등 폴더블폰 대중화, 대세화 적극 추진한다”며 “차기 폴더블폰은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전작 대비 기능과 폼팩터를 개선하고, 글로벌 파트너와 협업해 폴더블 생태계 더욱 강화하는 등 제품 완성도와 고객 경험을 향상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권지영 기자 eileenkwon@inthenews.co.kr

상반기 백화점 매출 26 증가…해외여행 갈 돈 백화점 향해

상반기 백화점 매출 26% 증가…해외여행 갈 돈 백화점 향해

2021.07.27 13:50:09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매출이 저조했던 기저효과 영향과 해외여행 제약, 보복소비 심리 발동 등으로 유명브랜드 매출이 급증하면서 올해 상반기 백화점 매출이 26.2% 올랐습니다. 27일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021년 상반기 주요 유통업체 매출동향’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주요 유통업체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오프라인 부문은 8.6%, 온라인 부문은 16.1% 각각 성장해 전체적으로 12.1% 증가했습니다. 주요 유통업체 총 매출은 75조원으로 집계됐습니다. 오프라인 매출에서 지난해 코로나19 영향에 대한 기저효과와 소비심리 회복으로 백화점 매출(26.2%)이 큰 폭으로 오른 게 두드러졌습니다. 백화점 상품군별로 살펴보면 명품 같은 유명브랜드 매출(45.0%)이 가장 크게 상승했습니다. 이어 아동·스포츠(35.1%), 가정용품(28.8%) 등 전 상품군 매출이 호조를 보였습니다. 대형마트는 다중이용시설 기피로 매출이 감소했던 식품(3.3%)·가전문화(2.1%) 등의 매출 회복으로 전체 매출(0.3%)이 소폭 증가했습니다. 편의점도 근거리·소량구매 선호에 따라 가공·즉석 등 식품군(9.2%)의 매출 증가로 전체 매출(6.2%)이 증가했습니다. 다만 준대규모점포(SSM)은 전체 매출이 10.0% 감소했습니다. 구매채널이 온라인으로 이동하면서 일상용품(-21.3%)·생활잡화(-15.9%) 등 비식품군(-18.9%)과 식품군(-0.9%) 매출이 모두 줄었습니다. 반면 온라인 매출은 전체 매출이 16.1% 증가했습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집 밖에 나가 장을 보는 대신 온라인을 통한 장보기가 보편화되면서 식품군 매출이 27.1% 상승했습니다. 음식배달과 e-쿠폰 사용 등이 확산됨에 따라 서비스·기타 매출도 40.4% 크게 올랐습니다. 온라인 유통업체 품목별로는 가전·전자(13.4%), 화장품(12.6%), 패션·의류(7.7%) 등 대부분 상품군의 매출이 증가했으나 아동·유아(-7.1%) 매출은 감소했습니다. 6월 주요 유통업체 전체 매출은 오프라인(4.8%)과 온라인 부문(19.6%)이 모두 성장세를 이어가며 전년 동월 대비 11.4% 상승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