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비즈니스

티몬, 여성스타트업협회와 중소상공인 디지털전환 지원 협력

URL복사

Thursday, July 22, 2021, 10:07:39

 

인더뉴스 박소민 인턴기자ㅣ티몬이 한국여성스타트업협회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고 22일 밝혔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스타트업, 예비창업자를 포함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돕기 위한 온라인쇼핑 판매자 교육, 판로지원사업, 라이브커머스사업을 공공기관 및 지자체와 연계해 나갈 계획입니다.

 

이를 위해 티몬은 온라인 플랫폼 운영의 경험과 강점을 바탕으로 디지털 전환에 필요한 교육 커리큘럼을 마련해 운영할 예정입니다. 또 자사 온라인 및 라이브커머스 플랫폼을 활용한 기획전 등 중소상공인의 판매 및 마케팅 지원을 담당하게 됩니다.

 

임은정 한국여성스타트업협회 회장은 “티몬은 국내 이커머스 가운데 처음 라이브커머스를 도입해 운영해온 만큼, 그동안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티몬 실무진과 한국여성스타트업협회 현장 전문가가 협업해 실효성 있는 커리큘럼과 판로 지원을 소상공인들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박성호 티몬 제휴사업실 실장은 “보다 많은 파트너가 티몬의 플랫폼과 함께 상생하며 성공을 만들어갈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티몬과 한국여성스타트업협회는 오는 26일 경기 구래 청년지원센터(센터장 강한혁)에서 열리는 라이브커머스 교육을 시작으로, 전문화된 교육 커리큘럼 운영 등 온라인 쇼핑 진출을 원하는 스타트업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입니다.

 

한편, 한국여성스타트업협회는 스타트업 현장에서 쌓은 경험과 노하우를 토대로 여성스타트업의 사회진출 및 판로 지원, 네트워크의 어려움에 도움이 되고자 설립됐습니다.

편집국 기자 itnno1@inthenews.co.kr

현대차 ‘아이오닉5’, 50·60대 구매자 절반 넘었다

현대차 ‘아이오닉5’, 50·60대 구매자 절반 넘었다

2021.08.01 11:31:51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현대자동차(대표 정의선·하언태·장재훈)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5’ 구매 고객으로 50대 이상의 남성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일 현대차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출고를 시작한 아이오닉5는 지난 6월까지 5700여 대가 출고됐는데요. 현대차는 구매 고객 데이터를 분석하고 고객들이 경험한 새로운 전기차 라이프를 살펴봤습니다.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고객들은 50대(31.1%), 40대(27.6%), 60대 이상(20.6%), 30대(16.8%), 20대(3.8%) 순으로 많았고 남성 비율(75%)이 높았습니다. 이는 기존 자동차 주요 소비층 비율과 크게 다르지 않으며 내연기관차에 익숙했던 고객들이 부담감 없이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것으로 보입니다. 지역별 구매 비중을 살펴보면 서울·경기·인천 수도권(32.8%), 경상·부산·대구·울산(28.4%) 등 전기차 충전 인프라가 안정된 곳을 중심으로 아이오닉 5 고객이 많았습니다. 수도권에는 2만9000여개, 경상·부산·대구·울산에는 1만9000여개의 전기차 충전소가 구축돼 있습니다. 아울러 선택품목 비중을 통해서는 아이오닉 5 고객들이 편리함과 안전을 추구하고 있음을 엿볼 수 있었다고 현대차는 설명했습니다. 트림별 패키지 선택품목을 기준으로 했을 때 익스클루시브 트림을 구매한 고객들의 69.4%가 현대 디지털 키, 스마트폰 무선충전, 하이패스 시스템, ECM 룸미러, 레인센서 등이 포함된 컨비니언스 패키지를 적용했습니다. 컨비니언스와 현대 스마트센스가 기본으로 포함된 프레스티지 트림을 선택한 고객들의 경우, 안전한 주차 및 출차를 도와주는 파킹 어시스트 패키지(후측방 모니터,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를 33.3%나 택했습니다. 개별 선택품목으로는 실내 V2L이 31.7%로 가장 많았습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 밖에도 아이오닉 5를 경험한 수많은 고객들이 전기차 라이프를 즐기고 있었다”며 “아이오닉 5를 중심으로 만들어 나갈 새로운 모빌리티 문화가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