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이제 자격증도 네이버·카톡으로 보관”…고용부 등 5자간 협약 체결

URL복사

Friday, January 15, 2021, 14:01:42

고용노동부·한국산업인력공단·대한상공회의소 등과 협약 맺어
네이버 자격증 정식 출시..카카오 지갑서 자격증 495종 제공 예정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네이버(주)(대표이사 한성숙)는 15일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김동만),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 카카오(대표이사 여민수)와 모바일 국가자격증 및 연계 서비스 제공을 위한 5자간 MOU를 체결했습니다.

 

이번 MOU를 통해 각사는 디지털 플랫폼에 기반한 모바일 자격증 등 국가자격 서비스 확산을 위해 협력합니다.

 

이를 위해 고용노동부는 국가기술자격법령 정비 등 제도 개선에 나서며, 한국산업인력공단과 대한상공회의소는 모바일 자격증 서비스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합니다.

 

이용자들이 네이버 인증서를 통해 본인인증하면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발급하는 495종의 국가기술자격증 중 자신이 취득한 자격증을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예컨대, 정보처리기사, 한식조리기능사, 지게차운전기능사 등 국가기술자격증을 시작으로, 향후 세무사, 공인중개사, 사회복지사 등 국가전문자격증과 컴퓨터활용능력, 워드프로세서 등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발급하는 8종의 자격증도 이용 가능합니다.

 

카카오는 협약기관 간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카카오톡 지갑에서 국가기술자격증을 확인할 수 있는 모바일 자격증 서비스를 1월 중 구현합니다.

 

네이버 앱에서 자격증의 발급 일자, 자격 번호, 자격 내역 등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어, 실물 자격증을 보관하거나 휴대해야 하는 불편함이 대폭 개선될 전망입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앞으로 다양한 분야의 자격증 발급 기관과 제휴를 확대해, 네이버 앱 자체가 이용자들에게 하나의 포트폴리오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카카오톡 지갑에서 확인할 수 있는 자격증은 정보처리기사, 한식조리기능사 등 국가기술 자격증 495종입니다. 향후 공인중개사, 공인노무사, 사회복지사 등 국가전문자격증도 카카오톡 지갑에 추가할 예정입니다.

 

자격증 서비스가 구현되면 카카오톡 지갑 이용자들은 신분증·자격증 메뉴에서 발급을 누른 뒤 약관 동의를 거쳐 자신이 보유한 자격증 목록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중 지갑에 보여질 자격증을 선택해 자격증을 카카오톡 지갑으로 가져올 수 있는데요. 카카오톡 지갑 내 자격증은 카카오가 보유한 최고 수준의 보안 기술로 안전하게 이용 가능합니다.

 

권지영 eileenkwon@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