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state 건설/부동산

멈출 줄 모르는 수도권 집값...주간 상승폭 ‘역대 최대’

URL복사

Thursday, January 21, 2021, 17:01:23

전주 대비 0.31%↑..8년 8개월만에 최고 상승률
서울은 송파구가 주도..전국 아파트값도 ‘들썩’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수도권 아파트값이 주간 기준 8년 8개월 만에 최대 상승률을 기록했습니다.

 

21일 한국부동산원이 발표한 1월 셋째주(18일 기준)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에 따르면 수도권 아파트값은 일주일 전보다 0.31% 올랐습니다. 한국부동산원이 2012년 5월 관련 통계를 작성한 이후 가장 높은 상승률입니다.

 

경기도 양주가 1.27% 오르며 상승을 주도했고, 의왕(0.97%), 고양(0.95%)도 크게 올랐습니다. 한국부동산원 관계자는 “교통환경이 좋고 인근 지역 대비 가격 수준이 낮은 곳을 중심으로 상승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서울은 0.09% 상승해 전주(0.07%)보다 상승폭을 키웠습니다. 지난해 7·10 부동산 대책 발표 직후인 7월 둘째 주(0.09%) 이후 가장 많이 올랐습니다. 서울 아파트값은 작년 8~11월 매주 0.01~0.02%를 오가며 안정적인 흐름을 보이다가 12월부터 상승폭을 키우기 시작했습니다.

 

특히 송파구의 상승률(0.18%)이 눈에 띕니다. 일주일 전(0.14%)보다 0.04%포인트 오름폭이 커졌습니다. 강남도 0.11% 오르며 꾸준히 상승폭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전국 아파트값 상승률은 지난주 대비 0.29% 올랐습니다. 주간 상승률로는 가장 높았던 12월 둘째 주(0.29%)와 상승폭이 같습니다. 지방의 경우 0.25%에서 0.26%로 소폭 올랐습니다. 5대 광역시는 0.32%에서 0.33%, 경기도를 제외한 8개 도는 0.18%에서 0.20%로 상승폭을 늘렸습니다.

 

안정호 vividocu@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