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munication 통신

“K-UAM 드림팀 결성”...SKT, 플라잉 카 청사진 선보인다

URL복사

Thursday, June 10, 2021, 09:06:06

SKT, KAC·한화시스템·티맵모빌리티 등과 ‘2021 서울스마트모빌리티엑스포’ 참가
스마트폰 앱 통한 UAM 탑승예약·가상 이착륙·비행 체험할 수 있는 공간 마련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K-UAM(도심한공교통) 드림팀이 플라잉 카 서비스의 청사진을 제시했습니다. 

 

10일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은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 한화시스템(대표 김연철), 한국교통연구원(원장 오재학), 티맵모빌리티(대표 이종호)와 함께 ‘2021 서울스마트모빌리티엑스포’에 참여해 VR 기반의 도심항공교통(UAM) 탑승 체험을 선보입니다.

 
서울 마포구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리는 이번 전시는 크게 도심항공교통(Urban Air Mobility, 이하 UAM), 스마트물류, 자율주행 관련 3개의 주제로 구성됩니다. 서울특별시가 도시집중화에 따른 교통문제 해결을 위해 추진하는 스마트 모빌리티 사업 관련 기업과 기관들이 참여해 미래 교통환경과 모빌리티 발전방향을 공유하는 행사입니다.


국내 UAM 개발을 선도하는 ‘K-UAM 드림팀’인 SKT, 한국공항공사, 한화시스템, 한국교통연구원은 서비스·인프라·기체·연구분야의 사업 비전과 핵심 기술력에 대해 소개하는 공간을 마련했습니다.

 
SKT와 티맵모빌리티는 UAM 서비스 품질을 결정할 빠르고 편리한 예약 프로세스, 탑승과 관련된 가상 탑승체험 코너를 준비했습니다.

 

스마트폰을 통해 티맵모빌리티의 서비스 플랫폼에 접속한 뒤 경로를 검색하면 지상교통과 UAM으로 이동할 때의 소요시간을 비교해 줍니다. 이후 얼굴인식 등 간편한 방식의 사용자 인증을 통해 예약 및 탑승 수속까지 마치면, 시뮬레이터에 올라 UAM을 타고 서울 상공을 비행하는 VR 영상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한국공항공사는 지난해 11월 구축 계획을 밝힌 세계최초 UAM 이착륙장 ‘인프라 허브(프로젝트 N.E.S.T)’의 축소 모형을 전시합니다. 이와 함께 ‘K-UAM 드림팀’이 서비스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는 2025년의 모습을 소개영상으로 구현해 관람객들의 이해를 도울 계획입니다.

 
한화시스템은 최대시속 320km/h로 안전하고 빠르게 비행하는 에어 모빌리티 기체 ‘버터플라이’ 실물모형을 전시하고, UAM 체험을 위한 기체 내부 시뮬레이터를 마련했습니다.


한국교통연구원은 전시 기간 열리는 컨퍼런스를 통해 UAM 수요 예측과 이착륙장(Vertiport) 입지 조건에 대한 연구 결과를 공유하며, 관람객 대상 설문조사도 수행할 예정입니다.


UAM은 전기로 구동하는 비행체 기반의 항공 이동 서비스로 도심에서 활주로 없이 수직 이착륙이 가능하고 다양한 육상 교통수단과 연계가 가능한 친환경 이동수단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SKT는 국내 UAM 기술 선도 기관과 기업들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육상과 공중 교통을 연계하는 혁신적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이종호 티맵모빌리티 대표는 “UAM 탑승 예약부터 버스·철도·퍼스널 모빌리티 등 육상 교통수단과의 환승 관련 서비스까지 통합 제공하는 모빌리티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유영상 SK텔레콤 MNO 사업대표는 “SKT의 앞선 ICT 인프라와 티맵모빌리티의 ‘티맵’ 플랫폼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UAM 혁신을 선도해 대도시 교통혼잡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줄이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권지영 기자 eileenkwon@inthenews.co.kr

“삼계탕·오리탕·북어탕 선봬”…CU,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나왔다

“삼계탕·오리탕·북어탕 선봬”…CU,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나왔다

2021.08.02 16:46:29

인더뉴스 박소민 인턴기자ㅣCU가 여름철 반려동물의 기력 회복과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주는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을 선보인다고 2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CU가 선보이는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은 ‘정성 가득 한그릇 3종(삼계탕, 오리탕, 북어탕)으로 반려견, 반려묘 구분 없이 모두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해당 상품들에는 닭가슴살, 인삼, 당근 등 사람이 먹을 수 있을 정도로 안전한 원재료가 사용됐는데요. 삼계탕과 오리탕에는 순 단백질을 의미하는 조단백질이 전체 성분량의 15%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지방 함량도 0.1% 미만입니다. 북어탕 역시 성장기 반려동물의 발육과 기력 회복에 도움을 주는 단백질과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하게 함유됐습니다.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은 파우치 형태의 패키지에 지퍼백이 적용돼 있어 원하는 양만큼 제공한 뒤 남은 내용물을 보관하는 데에도 용이합니다. 이처럼 CU가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을 선보인 것은 애완동물을 가족으로 여기는 펫팸족이 늘면서 애완용품 및 먹거리에 아낌없이 투자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CU가 애완용품 카테고리를 살펴본 결과, 올해 상반기 해당 상품의 매출은 전년 대비 48.7% 올랐습니다. 이는 지난해 전체 매출신장률인 30.5%를 훌쩍 넘어서는 수치입니다. 오준영 BGF리테일 생활용품팀장은 “국내 반려인이 1500만명을 넘어섰을 정도로 반려동물과 관련된 시장의 규모가 나날이 커지고 있다”며 “이번 반려동물 전용 보양식 출시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CU는 반려인의 니즈에 맞춘 차별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CU는 지난 2018년 업계 최초로 반려동물 용품 브랜드를 론칭하고 전국 6000여 점포에서 반려동물 용품 전용 코너인 ‘CU 펫샵’을 운영 중입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