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ar 자동차

기아, ‘The 2022 셀토스’ 출시…1944만원부터

URL복사

Thursday, July 22, 2021, 11:07:14

1열 USB 단자 기본화‥상위 트림 전용 고객 선호 사양 확대 운영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기아(대표 최준영·송호성)가 셀토스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셀토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습니다.

 

신규 기아 엠블럼을 적용한 The 2022 셀토스는 1열 USB 단자를 기본화하고 기존 상위 트림에서만 적용할 수 있었던 고객 선호 사양을 하위 트림까지 확대 운영했습니다.

 

The 2022 셀토스는 기본 트림인 트렌디에서 LED 헤드램프, LED 리어 콤비네이션 램프, 루프랙 등으로 구성된 ‘스타일’ 패키지를 운영해 고객의 디자인 선택권을 확대했습니다.

 

아울러 프레스티지 트림부터 BOSE 프리미엄 사운드·러기지 커버링 쉘프로 구성된 ‘BOSE 프리미엄 사운드 팩’과 컴바이너 헤드업 디스플레이·7인치 슈퍼비전 클러스터 등이 포함된 ‘하이테크’ 패키지를 확대 운영합니다.

 

The 2022 셀토스의 판매가격은 1.6 가솔린 터보는 ▲트렌디 1944만원 ▲프레스티지 2258만원 ▲시그니처 2469만원 ▲그래비티 2543만원이며 1.6 디젤은 ▲트렌디 2151만원 ▲프레스티지 2465만원 ▲시그니처 2676만원 ▲그래비티 2750만원입니다.

 

기아 관계자는 “The 2022 셀토스는 강화된 상품성을 통해 차급을 압도하는 하이클래스 소형 SUV로서 시장에서의 존재감을 더욱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습니다.

안정호 기자 vividocu@inthenews.co.kr

교보생명, ‘데이터 시각화 포털’ 구축...디지털 기술로 업무 혁신한다

교보생명, ‘데이터 시각화 포털’ 구축...디지털 기술로 업무 혁신한다

2021.07.30 10:07:36

인더뉴스 이승재 기자ㅣ교보생명보험이 ‘데이터 시각화 포털’을 구축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앞당깁니다. 쉽고 빠른 데이터 분석을 통해 일하는 방식부터 디지털화를 이뤄낸다는 방침입니다. 교보생명(대표 신창재)은 30일 데이터 관리분석 시스템인 ‘BI(Business Intelligence) 시각화 포털’을 구축해 업무 전반에 활용한다고 밝혔습니다. 비즈니스 인텔리전스(Business Intelligence)는 기업이 보유한 수많은 데이터를 정리하고 분석해 의사결정을 도와주는 기술을 의미합니다. 교보생명은 BI 시각화 포털을 통해 대량의 데이터를 분석해 유의미한 정보를 효율적으로 도출하고 이를 차트나 그래프 등으로 시각화해 누구나 이해하고 활용하기 쉽게 했습니다. 해당 포털은 일하는 방식부터 변화해야 한다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하에서 추진됐습니다. 교보생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일하는 방식을 바꿔 디지털 기반의 상품서비스 혁신을 모색하고 업무 프로세스 효율화해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 것이 핵심입니다. 임직원들은 이 BI 시각화 포털에서 ▲ 그래프·차트화된 데이터를 통해 인사이트 도출 ▲대시보드를 활용해 필요한 데이터를 자유롭게 분석·활용 ▲지속가능한 경영을 위한 경영현황을 시각화 등으로 자료를 빠르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교보생명은 데이터를 실제 사용하는 현업이 중심이 된 데이터 분석 문화를 확산하고 전문 통계 분석을 활용한 결과물의 신뢰도도 향상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또 신속하고 정확한 비즈니스 의사결정은 물론 업무 효율성 제고도 기대하고 있습니다. 권창기 교보생명 DT(디지털전환)지원실장은 “BI 시각화 포털에서는 임직원 누구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해 다량의 데이터를 분석·활용할 수 있고, 이렇게 도출된 결과를 여러 사람이 다양한 각도에서 활용할 수 있어 편의성과 효율성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향후 임직원 교육 등을 통해 포털의 활용도를 더욱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