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state 건설/부동산

현대엔지니어링·현대건설, 창원 주택정비사업 시공사 선정…4932억 규모

URL복사

Monday, September 27, 2021, 17:09:29

지하 3층~지상 27층 19개동..아파트 2065세대 및 부대복리시설 신축

 

인더뉴스 문정태 기자ㅣ현대엔지니어링이 현대건설과 컨소시엄을 이뤄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수주권을 따냈습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6일 개최된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임시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7일 밝혔습니다.

 

해당 사업은 경상남도 창원시 마산회원구 회원2동 480-31번지 일원 10만3621㎡ 부지에 지하 3층~지상 27층 규모의 공동주택 19개동 2065세대 및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입니다.

 

총 공사비는 약 4932억원 규모인데요. 회사별 지분은 현대엔지니어링 55%, 현대건설 45%이며 현대엔지니어링이 주관사를 맡습니다.

 

개발 구역 일대는 주택재개발·재건축 정비사업이 활발히 진행 중이어서 창원 구도심의 신흥 주거단지로 부각되고 있습니다. 이미 인근 회원1구역(999세대), 회원3구역(1253세대)은 입주를 마쳤습니다.

 

양덕2구역(956세대), 양덕3구역(487세대), 양덕4구역(981세대), 합성2구역(663세대) 등의 정비사업도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향후 창원을 대표하는 주거타운으로 새롭게 조성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또한 인근에 마산중·마산고·마산여고 등 구(舊)마산의 전통 명문 학군이 자리잡고 있는데요. 반경 2km 이내에 KTX마산역, 마산고속터미널, 남해제1고속지선 서마산IC 등도 위치하는 등 우수한 광역교통망도 갖춰져 있습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창원시 마산회원구에서 추진되고 있는 정비사업 가운데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규모가 가장 크다는 장점이 더욱 부각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인데요. 이를 위해 조합원이 만족할 수 있는 차별화된 설계를 제시해 수주에 성공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9월에만 ‘부산 좌천범일통합2지구 도시환경정비사업’, ‘창원 회원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등 2건의 정비사업에서 시공사로 선정돼, 9월말 현재 1조7205억원의 수주 실적을 확보했습니다.

 

현대사업단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단일 브랜드에 걸맞는 디자인, 특화 설계에 양사의 뛰어난 시공 역량을 발휘해 창원 최고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문정태 기자 hopem1@inthenews.co.kr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2021.10.27 15:24:43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MG손해보험이 경영개선계획안 제출을 앞두고 유상증자를 실시합니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MG손해보험은 194억의 유상증자를 단행합니다. 이번 발행되는 신주는 대주주인 JC파트너스가 모두 인수합니다. MG손해보험은 지난 9월 경영개선계획안을 제출했지만 금융당국은 자본 확충계획의 완성도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승인하지 않았습니다. 이번 증자를 통해 MG손해보험은 10월 말 기준 RBC 비율(가용자본/요구자본)을 110% 이상 달성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보험업법에서는 보험사가 RBC 비율을 100% 이상 유지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MG손해보험은 이번 유상증자가 경영계획개선안 승인 여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판단 중입니다. MG손해보험의 대주주인 JC파트너스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1500억 원의 자본 확충을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자본 확충을 완료하면 MG손해보험의 RBC비율은 현재 금융당국의 권고 비율인 150% 이상을 달성할 것이란 전망입니다. MG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자본 확충을 계획하고 있다”며 “자본 확충뿐만 아니라 상품 다변화 등을 통한 영업력 제고에도 신경 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