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한창, 폐플라스틱 열분해 유화플랜트 설립

URL복사

Monday, June 20, 2022, 15:06:58

8월 가동 예정..해양폐기물 재활용 솔루션 제공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한창은 전남 진도군에 설립 중인 폐플라스틱 케미칼 리사이클링 열분해 유화플랜트 공장을 다음달 말 완공할 예정이며 오는 8월부터 가동한다고 20일 밝혔다.

 

한창이 설립 중인 폐플라스틱 유화설비는 육상에서 발생하는 폐플라스틱과 폐어망, 폐어구 등 해양폐기물까지 100% 재활용해 자원화할 수 있는 저온 열분해 유화설비다. 1차적으로 연간 약 3000톤 규모의 폐기물을 처리할 수 있다고 회사측은 분석했다.

 

한창은 열분해 설비의 핵심 기술은 리액터와 정제시스템으로 열분해유의 생산량과 품질을 결정한다고 설명했다. 한창이 제작 중인 리액터(Vesta-10)는 1대 당 하루 5~8톤의 중질 재생유를 생산할 수 있다. 자체 특화 기술을 기반으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연간 300일 동안 안정적인 가동이 가능해 생산성과 경제성이 높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한창 관계자는 “그동안 해양폐기물은 처리가 어려웠지만 한창의 저온 열분해 설비는 염분 제거 전처리 작업이 필요 없고 이를 통해 생산한 재생유는 고품질화 정제공정을 거쳐 석유제품을 만드는 원료로 재활용할 수 있다”며 “정제유 판매를 통해 수익 창출뿐만 아니라 해양오염을 방지하고 해양미세플라스틱 문제에 대한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양귀남 기자 itnno1@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