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Health 건강

삼양사 ‘상쾌환’, 누적판매량 5000만포 돌파...2년만에 판매량 8.5배↑

URL복사

Thursday, June 20, 2019, 11:06:46

지난 2013년 출시한 환 형태의 숙취해소 제품..개별포장으로 휴대성·간편성↑

[인더뉴스 김진희 기자] “대한민국 성인을 약 4000만명이라고 할 때, 대한민국 성인은 모두 상쾌환을 1회 이상 경험한 셈입니다.”

 

20일 삼양사 큐원은 상쾌환의 누적 판매량 5000만포(내부자료 기준) 돌파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상쾌환은 삼양사가 지난 2013년 출시한 환 형태의 숙취해소 제품이다. 효모추출물, 식물혼합농축액(헛개나무열매·창출·산사나무열매·칡꽃) 등의 원료를 배합해 환 형태로 만들었으며, 숙취해소가 빠른 것이 강점이다. 

 

1회분 3그램씩 개별 포장돼 휴대 간편성과 섭취 편의성을 높였다. 최근에는 망고 과즙을 더한 ‘상쾌환 스틱형’을 선보이며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기도 했다. 

 

 

삼양사에 따르면 상쾌환이 본격적인 성장세를 기록한 것은 2016년부터다. 누적 판매량 기준으로 2017년 11월 1000만포 돌파에 이어, 2018년 10월 3000만포를 돌파했다. 2016년 대비 2018년 판매량이 약 8.5배 증가한 것. 

 

삼양사 관계자는 “대한민국 성인을 약 4000만명이라고 할 때, 대한민국 성인은 모두 상쾌환을 1회 이상 경험한 셈이다”며 “현재 상쾌환은 2초에 1개씩 판매되며, 숙취해소 시장의 3강 체제를 유지 중이다”고 설명했다. 

 

삼양사가 꼽은 상쾌환의 성장 요인은 기존 제품의 고정관념 타파다. 기존 ‘음료’ 중심의 숙취해소제 시장에 환 형태의 상품을 선보이며 휴대와 섭취 편의성을 강조했다고.

 

여기에 상쾌환은 20~35세의 학생과 직장인을 주 타겟으로 해 젊고 트렌디한 숙취해소 제품이라는 이미지 형성에 주력해왔다. 걸스데이 혜리를 모델로 기용한 ▲TV광고 ▲대학가 로드 샘플링 ▲음악 축제 부스 운영 등으로 젊은 세대와 소통 마켓팅을 진행한 바 있다. 

 

최근에는 한강 공원 샘플링 등의 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연령대로 소통 대상을 넓히려는 시도가 진행중이다. 

 

삼양사는 고객과의 소통을 강화하고자 공식 홈페이지 운영을 17일부터 시작하고, 누적 판매량 5000만포 돌파 기념 댓글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홈페이지에 5000만포 판매를 축하하는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100만원 상당의 여행상품권 ▲에어팟 ▲상쾌환 등 경품이 증정된다. 

 

한편, 삼양사는 지난 19일 판교에 위치한 삼양디스커버리센터에서 임직원을 대상으로 상쾌환 모델인 걸스데이 혜리 팬 사인회를 여는 등 상쾌환의 성장을 자축하는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혜리는 “2초에 1개씩 판매되는 대세 제품의 모델로서 자부심을 느낀다”며 상쾌환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상쾌환 관계자는 “누적 판매량 5천만포를 바탕으로 국민 숙취해소 제품으로 발돋움 할 것”이라며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과 소통하고 해외시장 진출도 추진해 한국을 대표하는 숙취해소 제품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희 today@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