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ank 은행

신한금융도 ‘어닝서프라이즈’…분기 최초로 순익 1조 돌파

URL복사

Tuesday, October 27, 2020, 16:10:01

3분기 1조1447억원..1분기부터 누적 2조9502억원
비은행·글로벌 성장 견인..GMS 영업익 128% 증가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신한금융지주가 분기 최초로 순익 1조원을 돌파했습니다.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순익도 역대 최대인 2조 9502억원을 기록했습니다.

 

27일 신한금융은 올 3분기에 1조 1447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했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룹 누적 순익은 2조 950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9%, 전분기 대비 31.1% 증가했습니다.

 

이 같은 실적 선방은 저금리, 저성장 등 어려운 대내외 환경에도 불구하고 최근 4년간 비은행 포트폴리오 강화와 매트릭스 체계의 수익 체질이 개선된 영향으로 풀이됩니다. 더불어 자본시장과 글로벌부문의 성장도 돋보입니다.

 

신한금융은 그룹차원에서 미래성장동력으로 꼽는 GIB(Group & Global Investment Banking), GMS(Global Multi-Strategy), 글로벌부문에서 질적 성장을 이뤄냈다는 평가입니다. 영업이익은 각각 전년동기 대비 24%, 128%, 7% 성장했습니다.

 

GIB부문은 시장 변동성 확대로 대형 딜 감소에도 불구하고 그룹사간 협업을 통한 IB 딜 공동 주선 확대 등 투자은행 업무부문에서 차별화된 역량을 보여주며 전년동기 대비 1273억원 증가한 6494억원의 영업이익을 시현했습니다.

 

은행, 금투, 생명 각 그룹사의 고유자산을 운용하고 있는 GMS부문은 시장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해 매분기 괄목할 만한 성장 추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GMS부문은 전년대비 2649억원 증가한 4725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습니다.

 

그룹의 핵심 사업 분야인 글로벌부문도 카드, 금투 등 비은행부문이 안정적으로 성장하며 실적을 이끌었습니다. 글로벌부문은 전년동기와 비교해 영업이익이 534억 늘었습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매년 그룹 당기순이익의 10% 수준까지 디지털 예산을 확대해 조직·시스템·인적역량 강화 등 전방위적 DT 개혁을 추진할 예정”이라며 “수익성 관점에서 사업포트폴리오를 효율화하고 생산성 중심의 운영을 지속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경기 둔화 전망 등의 불안 요인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선제적 리스크관리를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며 “자본 관리 역시 바젤3 신용리스크 조기 도입에 따른 일시적 상승 효과를 고려하지 않고 기존 보수적 방식으로 관리 운용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유은실 기자 yes24@inthenews.co.kr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2021.06.11 13:48:23

인더뉴스 엄수빈 기자ㅣ셀트리온그룹은 서정진 명예회장이 지난 10일(현지 시간) 글로벌 4대 회계·컨설팅 법인인 EY가 주최한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최종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 상은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으로 불릴 정도로 세계적인 권위를 인정받는 상으로, 멈추지 않는 도전과 리더십으로 혁신을 이끈 경영자에게 수여됩니다. 전 세계 국가별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 중 한 명만 수상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07년부터 참여해왔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CNBC 방송으로 전 세계 생중계됐습니다. 전세계 38개국 45명의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각종 성과 서류제출 및 심사위원단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수상자를 선정했는데요. 주요 심사 기준은 ▲기업가 정신 ▲가치창출 및 재적성과 ▲혁신성 ▲전략적 방향성 ▲국내 및 세계적 영향력 ▲개인적 품성 및 리더십 등이며, EY 외부의 글로벌 심사위원단 8인을 통해 검증 절차가 이뤄졌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대한민국 바이오 산업 발전에 큰 역할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습니다. 셀트리온그룹은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램시마(Remsima)를 자체 개발하고 세계 최초로 글로벌 규제기관의 승인을 받으며 글로벌 항체 바이오시밀러 대표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또 트룩시마, 허쥬마, 램시마SC 등의 자체 개발 제품을 통해 글로벌 종합생명공학 기업으로 성장했다는 점도 높게 평가받았습니다. 아울러 셀트리온은 제약바이오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를 개발해 글로벌 공급을 개시하며, 앞선 R&D(연구개발) 능력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수상자로 호명된 후 “이렇게 명예로운 상을 대한민국 기업에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미래 세대를 위해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드는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