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hemical 중화학

에쓰오일, 3분기 연속 영업손실...순이익은 흑자 전환

URL복사

Wednesday, October 28, 2020, 10:10:44

매출 전년 동기 比 38% 감소..스프레드 악화 지속

 

인더뉴스 이재형 기자ㅣ에쓰오일이 코로나19의 여파로 1, 2 분기에 이어 3분기에도 영업 손실을 봤지만 순이익은 흑자로 전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에쓰오일(S-OIL)이 3분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3조 8992억원, 영업손실 93억원, 당기순이익 303억원을 기록했다고 28일 알렸습니다.

 

지난해 3분기와 비교하면 매출(6조 2345억원)은 38% 감소했고 영업이익도 2400억원가량 줄었습니다. 올해 3분기까지 누적 손실은 1조 1808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다만 2분기에 비해서는 실적이 개선됐습니다. 제품 판매가격이 오르면서 매출은 2분기(3조 4518억원)에 비해 13% 늘었고, 영업손실은 이익개선활동을 바탕으로 1550억원 줄었습니다. 순이익은 3분기만에 흑자전환했습니다.

 

 

사업 부문별로 살펴보면 제품 판매가와 원가의 차이인 스프레드는 전반적으로 악화됐습니다. 정유 부문은 3분기에도 576억원규모의 영업손실을 보면서 정제마진이 마이너스를 기록했습니다.

 

석유화학 부문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항공유를 포함한 중간유분(middle distillates) 제품을 중심으로 수요가 위축됐습니다. 아로마틱계열에선 파라자일렌이 수요 부진을 나타내면서 전분기에 비해 스프레드가 더 하락했고 벤젠도 수요 급락과 공급과잉으로 스프레드가 하락세를 지속했습니다.

 

올레핀 계열은 PP는 포장재와 섬유용 수요가 공급을 발맞추면서 스프레드가 양호했고 PO는 공급은 감소한 반면 역내 설비 정기보수로 수요가 증가하면서 큰 폭으로 스프레드가 상승했습니다.

 

윤활기유 부문은 유일하게 흑자를 봤습니다. 수요가 점진적으로 회복됐으나 유가가 오르면서 원재료 가격도 상승해 제품 스프레드는 축소됐습니다.

 

에쓰오일은 4분기 시황에 대해 “정유 부문은 동절기에 등유와 경유 수요가 증가해 정제마진 개선이 기대되나 코로나19 영향으로 개선 폭은 제한적일 것”이라며 “석유화학 부문은 올레핀 계열에서 스프레드 강세를 유지하고 윤활기유 마진도 견조한 수준을 유지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재형 기자 silentrock@inthenews.co.kr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2021.06.11 13:48:23

인더뉴스 엄수빈 기자ㅣ셀트리온그룹은 서정진 명예회장이 지난 10일(현지 시간) 글로벌 4대 회계·컨설팅 법인인 EY가 주최한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최종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 상은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으로 불릴 정도로 세계적인 권위를 인정받는 상으로, 멈추지 않는 도전과 리더십으로 혁신을 이끈 경영자에게 수여됩니다. 전 세계 국가별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 중 한 명만 수상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07년부터 참여해왔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CNBC 방송으로 전 세계 생중계됐습니다. 전세계 38개국 45명의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각종 성과 서류제출 및 심사위원단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수상자를 선정했는데요. 주요 심사 기준은 ▲기업가 정신 ▲가치창출 및 재적성과 ▲혁신성 ▲전략적 방향성 ▲국내 및 세계적 영향력 ▲개인적 품성 및 리더십 등이며, EY 외부의 글로벌 심사위원단 8인을 통해 검증 절차가 이뤄졌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대한민국 바이오 산업 발전에 큰 역할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습니다. 셀트리온그룹은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램시마(Remsima)를 자체 개발하고 세계 최초로 글로벌 규제기관의 승인을 받으며 글로벌 항체 바이오시밀러 대표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또 트룩시마, 허쥬마, 램시마SC 등의 자체 개발 제품을 통해 글로벌 종합생명공학 기업으로 성장했다는 점도 높게 평가받았습니다. 아울러 셀트리온은 제약바이오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를 개발해 글로벌 공급을 개시하며, 앞선 R&D(연구개발) 능력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수상자로 호명된 후 “이렇게 명예로운 상을 대한민국 기업에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미래 세대를 위해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드는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