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LG전자, 공기청정 기능 갖춘 상업용 스탠드 에어컨 출시

URL복사

Friday, November 20, 2020, 10:11:00

휘센 상업용 최초로 공기청정 기능..냉난방 면적 각각 131.8㎡·100㎡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공기청정 기능을 갖춘 상업용 스탠드 에어컨을 선보입니다.

 

20일 LG전자에 따르면 신제품은 ‘휘센’ 상업용 에어컨 최초로 공기청정 기능이 탑재됩니다. 냉방면적과 난방면적은 각각 131.8제곱미터(㎡), 100㎡입니다. 공기청정 면적(181㎡)은 한국공기청정협회로부터 CAC(Certification Air Condi 받았습니다.

 

신제품은 ▲1차로 먼지를 걸러주는 프리필터 ▲0.3마이크로미터 크기 미세먼지를 필터에 모으면서 걸러주는 극초미세먼지필터 ▲냄새를 줄여주는 광촉매탈취필터 등 공기청정 기능을 갖췄습니다. 광촉매탈취필터는 6개월에 한 번 햇볕이나 형광등 불빛으로 건조하고 극초미세먼지필터와 프리필터는 각각 6개월, 2주마다 물로 세척하면 재사용할 수 있습니다.

 

레이저 먼지센서는 기존 휘센 상업용 시스템에어컨에 있는 LED(발광다이오드) 먼지센서보다 공기중에 있는 먼지양을 정확하게 감지하도록 개선했습니다. 편의성 측면에서 제품 외관에 있는 디스플레이는 온도·풍량·운전상태·공기질 상태 등을 보여줍니다.

 

신제품은 무선인터넷(Wi-Fi)에 연결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앱 LG씽큐(LG ThinQ)로 원격 제어할 수 있습니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390만원입니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가운데 냉난방 성능은 물론 공기청정 기능, 사용성 등을 갖춘 신제품을 앞세워 상업용 스탠드 에어컨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네이버-미래에셋,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 6개월 만에 500억원 돌파

네이버-미래에셋,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 6개월 만에 500억원 돌파

2021.06.10 14:26:13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네이버파이낸셜이 미래에셋캐피탈과 함께 출시한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이 출시 6개월 만에 누적 대출 약정액 500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습니다.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은 온라인 SME(중소상공인) 대상의 정책자금이 아닌 업계 최초의 자체 신용대출인데요. 그 동안 온라인 SME는 대출 시장에서 소외되거나 다소 불리한 조건으로 대출을 받을 수밖에 없었는데, 네이버파이낸셜과 미래에셋캐피탈의 노력이 결실을 맺고 있다는 평가입니다. 회사 측은 “스마트스토어 매출, 반품률, 고객문의 응답속도 등의 비금융데이터와 금융데이터를 결합한 대안신용평가시스템(ACSS) 덕분에 현재까지 연체 없이도 40% 이상의 대출 승인율을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복잡한 서류 발급이나 지점 방문 없이도 간편하게 비대면으로 실행 가능하다는 점도 인기 요인입니다. 현재 평균 대출액은 2700만원, 평균 금리는 연 5.7% 이다. 네이버파이낸셜의 대안신용평가시스템은 빅데이터·머신러닝 기술에 기반해 지속적으로 고도화 되고 있습니다. 지난 1월 대출 신청 조건을 3개월 연속 월 거래액 100만원에서 50만원으로 더 낮췄는데도 대출 승인율은 서비스 출시 한달 후 40%에서 6개월이 지난 현재 44%로 오히려 더 상승했습니다. 또한, 대출을 받은 판매자의 약 42%는 개인사업자중에서도 매출이 상대적으로 낮은 간이사업자에 해당하며, 약 40%는 업력 1년 6개월이 안된 초기 판매자입니다. 실제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은 온라인 SME의 사업 확장 단계에 마중물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대출받기 직전 3개월과 이후 2개월의 판매 데이터를 비교한 결과 각 스토어들의 주력 상품 판매 건수가 42% 상승했으며 동시에 가격은 평균적으로 5.4% 하락했습니다. SME들이 대출받은 자금을 활용해 재고를 늘리고 가격을 낮춰 사업 성장이 구매자 혜택으로 돌아가는 선순환 구조를 형성하고 있는 것입니다.​​ 대출 서비스를 이끄는 네이버파이낸셜 김태경 리더는 “SME들이 마진율이 높은 방식으로 사업을 키우거나 재고를 늘리는 등, 사업 성장을 위해 자금이 가장 필요한 시점에 대출을 잘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더 많은 SME의 성장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출조건은 더 완화하고 승인율은 더 높이는 방안을 미래에셋캐피탈과 논의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네이버파이낸셜은 스마트스토어 SME 가운데 안정적으로 매출을 내고 있는 우량 판매자들을 위한 은행권 ‘대출 사다리’를 마련하기 위해 지난 4월 우리은행과 ‘소상공인 포용적 금융지원’ 업무 협약을 맺은 바 있습니다. 이를 통해 은행권 최초로 온라인 SME 전용의 무담보 신용대출 및 마이너스 통장을 이번 하반기에 선보일 예정입니다. 아울러 ▲사망시 보장 최대 5000만원 보상은 물론 휴폐업 시에도 대출이자비용과 홍보비용을 최대 300만원까지 보상해주는 무료 ‘대출안심케어’ ▲정책지원금, 절세, 금융기초용어 등 금융 정보와 빠른 정산으로 대표되는 스마트스토어를 위한 다양한 금융 프로그램을 소개하는 ‘파트너금융지원’ 채널 등 온라인 SME을 위한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