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Pharmacy 제약

대웅제약 호이스타정, 코로나19 중환자 대상 ‘임상3상’ 돌입

URL복사

Monday, January 04, 2021, 10:01:42

목표 대상자 수 1072명..“경증 환자 대상 임상도 지속”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대웅제약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인 '호이스타정'(성분명 카모스타트메실레이트)이 코로나 19 중증 환자에게도 효과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한 임상 3상 시험에 돌입할 계획입니다.

 

4일 제약업계에 따르면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중증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대웅제약의 호이스타정과 길리어드사이언스의 렘데시비르를 병용해 효과를 확인하는 임상 3상 시험을 승인했습니다.

 

이에 따라 대웅제약은 중증 환자를 상대로 임상 3상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임상시험 실시기관은 국립중앙의료원, 목표 대상자 수는 1072명입니다. 현재 대웅제약은 경증 코로나19 환자를 대상으로 2/3상을 진행 중입니다.

 

호이스타정은 만성 췌장염 등에 쓰는 전문의약품으로 대웅제약은 먹는 형태의 코로나19 치료제로 개발 중에 있습니다. 대웅제약은 경증 코로나19 환자에 호이스타정을 투여한 임상 2a상 중간 결과에서는 통계적 유의성을 달성하는 데 실패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당시 대웅제약은 코로나19 환자가 음성으로 전환되는 데 걸리는 시간이 통계적으로 유의하지는 않았지만, 개발은 계속 이어나가겠다는 의지를 내비쳤습니다. 대웅제약에 따르면 바이러스가 제거되는 속도는 위약군에 비해 빠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유은실 yes24@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