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김범수 카카오 의장 “재산 절반 이상 기부…공식 서약할 것”

URL복사

Monday, February 08, 2021, 13:02:48

김 의장, 임직원에 보낸 신년 카톡 메시지서 기부 의사 밝혀..5조원 규모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 카카오를 창업한 김범수 이사회 의장이 8일 자신의 재산 절반 이상을 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김 의장의 재산은 개인 명의로 보유한 카카오 주식 1250만주(전날 종가 기준 5조 7000억원) 등 총 10조원이 넘어 기부 의사를 밝힌 ‘재산 절반’은 5조원 이상으로 추산됩니다.

 

김 의장은 이날 카카오와 계열사 전 임직원에게 보낸 신년 카카오톡 메시지에서 “앞으로 살아가는 동안 재산의 절반 이상을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기부하겠다는 다짐을 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격동의 시기에 사회문제가 다양한 방면에서 더욱 심화되는 것을 목도하며 더이상 결심을 더 늦추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그 다짐은 공식적인 약속이 될 수 있도록 적절한 기부서약도 추진 중에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의장은 “구체적으로 어떻게 사용할지는 이제 고민을 시작한 단계"라면서 "카카오가 접근하기 어려운 영역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사람을 찾고 지원해 나갈 생각”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점점 기존의 방식으로는 풀 수 없는 문제가 많아지면서 함께 지혜를 모아 나가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며 “조만간 더 깊은 소통을 할 수 있는 크루 간담회도 열어보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의장의 재산은 개인 명의로 보유한 카카오 주식 1250만주만해도 전날 종가 기준으로 5조 7000억원에 달합니다. 그가 소유한 케이큐브홀딩스의 994만주를 합치면 10조 2102억원 규모입니다.

 

More 더 읽을거리

권지영 eileenkwon@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