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Global 글로벌

[경제 리포트] 게임 체인저 된 ‘코로나 백신’...미·중·유럽 경제에 미칠 영향은?

URL복사

Sunday, February 28, 2021, 06:02:00

국내외 경제 주요기관 “코로나백신이 경제 좌우할 것”
美, 백신보급 내용 담은 부양책 발표로 상방요인 확대
中, 봉쇄강화 조치로 소비↓..최근 백신 2종 추가 승인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국제통화기금(IMF)·OECD 등 주요 경제 기관이 잇따라 ‘2021년 경제는 백신에 달렸다’고 발표하면서 ‘백신 효과’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달 초 세계주가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이유도 백신 접종에 대한 기대감 때문으로 분석되는데요.

 

국내에서도 지난 26일 첫 백신접종이 시작됐습니다. 세계 경제의 게임체인저(결과나 흐름의 판도를 뒤바꿔 놓을 만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사건)로 지목되는 코로나 백신과 세계 주요국 경제 상황에 대한 IB(투자은행)·외신 등 전문가 전망을 살펴봅니다.

 

국제금융센터는 ‘국제금융 INSIDE 2월’ 보고서를 통해 세계경제 동향을 진단했습니다. 현재 미국·중국·유럽 등 주요국에서 백신 접종이 진행 중이고 코로나19 상황도 급변하고 있습니다.

 

국제금융센터는 미국경제가 바이든 부양책으로 경기 상방요인이 확대됐다고 전망했습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지난달 1조 9000억달러(약 2112조 8000억원) 규모의 경기 부양책을 발표하고 이달 경제회복안을 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는데요.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1단계 경기부양책에는 백신·의료장비 보급에 대한 추가적 지원 방안이 담겼습니다. 척 슈머 민주당 상원 원내대표는 “실업수당 혜택이 끝나는 오는 3월 중순 이전에 부양책이 의회에서 가결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내 백신접종이 가속화되면서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 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오는 8월 미국 인구의 70~80%가 백신을 접종하고 집단면역에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이에 따라 주요 IB들은 2021년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4.4%(작년 12월 기준)에서 5.3%로 올려 잡았습니다. 미국 중앙은행격인 연방준비제도(FED)도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되고 추가 경기부양책이 추진되면서 경제 전망이 개선됐다고 분석했습니다.

 

중국 경제는 수출 지표가 양호하게 나타났지만 봉쇄조치 강화로 소비와 투자 회복이 주춤했습니다. 지난달 중국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급증하면서 베이징 등 주요 도시의 일부 구간이 봉쇄·폐쇄됐습니다.

 

신용긴축과 재확산 우려 등으로 소매 판매는 4.6%, 고정자산투자는 5.9%를 기록해 예상치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유럽계 대형은행인 HSBC 등 주요 IB들은 올해 중국 경제가 8% 이상 성장할 것으로 내다보면서도 코로나 재확산 우려로 고용과 가계소득 회복이 지연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10일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고위험자는 2000만명 정도로 추산됩니다. 지난해 말 중국 관영 매체가 홍보한 5000만명에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숫자입니다.

 

중국 정부는 25일 자국에서 개발된 코로나19 백신 2종을 일반 접종에 추가로 승인했습니다. 이로써 중국에서 개발된 일반 접종 백신은 모두 4종류입니다. 백신 종류가 늘어난 만큼 중국정부는 백신접종률을 높이기 위한 노력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작년 4분기 유로존 GDP는 –2.8%로 예상치인 –3.9%를 상회했습니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도 지난 11일 유로존 19개국의 실질 GDP가 전년 대비 3.8%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다만 전문가들은 봉쇄조치 연장으로 경기위축이 지속되면 ‘더블딥 리세션’ 우려를 떨쳐 내지 못할 것으로 내다 보고 있습니다.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올해 1분기 유로존 성장률은 코로나19 여파로 2분기 연속 마이너스를 이어가다가 2분기에 코로나19 백신 접종 확대되면 관련 규제가 완화되고 플러스 성장으로 돌아선다고 관측했습니다.

 

같은 이유로 오는 2022년 유로존 성장률 예상치도 0.8% 포인트 올려 3.8%로 잡았습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코로나19 변이가 확산되고 있고 백신 접종 속도가 더뎌 유로존 경제가 예상만큼 빠르게 성장궤도를 그릴 수 있을지 불투명하다는 목소리도 나옵니다.

 

통계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 자료에 따르면 24일(현지시간) 기준 유럽 주요 국가 접종률은 스페인·독일·스웨덴 4.2%, 이탈리아·프랑스 3.9%입니다. 가장 먼저 백신 접종을 시작한 영국의 경우 26.9%를 나타냈습니다.

유은실 기자 yes24@inthenews.co.kr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경력사원 채용...28일까지 접수

현대차, 연구개발본부 경력사원 채용...28일까지 접수

2021.04.12 11:17:52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현대자동차가 미래사업 경쟁력 강화와 신성장 동력 마련을 위해 다양한 분야에서 경험을 갖춘 우수한 인재를 모집합니다. 현대차(대표 정의선·하언태·장재훈)는 12일부터 현대차 채용 홈페이지에서 연구개발본부 전 부문 경력사원 채용을 시작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회사 관계자는 “가속화하고 있는 자동차 산업 변화 속에서 연구개발 부문 우수 인재를 공격적으로 채용함으로써 미래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구축을 위한 핵심 기술과 역량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라고 말했습니다. 모집 분야는 총 11개로 ▲차량개발 ▲디지털엔지니어링 ▲자율주행 ▲인포테인먼트 ▲전자시스템 ▲ 연료전지 ▲전동화·배터리 ▲선행개발 ▲기술경영 ▲로보틱스 ▲디자인 등입니다. 자격은 해당 분야 관련 경력자 및 박사 학위 소지(예정)자입니다. 서류 접수는 오는 28일까지입니다. 한편 현대차는 지난달 29일부터 이날까지 연구개발 부문에서 대규모 신입 및 인턴 채용을 실시하는 등 미래 모빌리티 산업 관련 우수 인재 확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경력 채용은 현대자동차 미래의 새로운 장을 이끌어갈 핵심 인재 확보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서 주도권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 연구개발부문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