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KEC, SiC 전력반도체 구체화로 모멘텀 부각-신한

URL복사

Friday, May 20, 2022, 08:05:44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신한금융투자는 20일 KEC에 대해 안정적인 Si(실리콘) 기반 반도체 성장과 신사업인 SiC 전력반도체의 구체화로 모멘텀이 부각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목표주가와 투자의견은 제시하지 않았다.

 

KEC는 1분기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9%, 229% 증가한 722억원, 90억원을 기록했다. 신한금융투자는 국내 대형 가전 제조사향 공급 증가로 지난해 2분기부터 견조한 실적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고영민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칩 숏티지 상황이 지속되면서 국내 가전 제조사들은 자국 내 전력반도체 조달처 확대에 대한 니즈가 커지고 있다”며 “가전제품 수요가 둔화되더라도 고객사 내 M/S 증가로 성장 방향성이 뚜렷하다”고 설명했다.

 

올해 Si(실리콘) 가전향 제품 확대와 전장 SiC 호조로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신한금융투자는 KEC의 올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14%, 13% 증가한 3058억원, 39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안정적인 공급 레퍼런스를 기반으로 국내 대형 가전 고객사 내 M/S 증가가 실적 성장을 이끌 것이라고 분석했다.

 

고 연구원은 “고마진인 전장 매출도 점진적으로 확대되면서 오는 2025년 기준 전체 매출 비중의 30%까지 성장할 것”이라며 “SiC 전력반도체도 구체화되면서 빠르면 올해 하반기 생산라인 투자가 진행될 가능성이 있고 내년을 기점으로 사업 본격화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SiC 전력반도체를 준비하는 국내 제조사 중 가장 안정적인 본업 실적 흐름을 기대할 수 있다”며 “경쟁사들 중 가장 빠르게 신사업 모멘텀이 구체화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양귀남 기자 Earman@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