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Heavy Industry 중공업 Heavy 중공업

국내 조선사, 2개월 연속 세계 선박 수주량 2위

URL복사

Tuesday, December 06, 2022, 17:12:17

전 세계 선박 발주량 중 38% 규모 수주
선두 중국에 이어 2개월 연속 2위 유지

 

인더뉴스 홍승표 기자ㅣ국내 조선업계가 2개월 연속 세계 선박 수주량 2위를 유지했습니다.

 

6일 영국 조선해운시황 분석기관 클락슨리서치에 따르면, 11월 전 세계 선박 발주량인 286만CGT(81척) 중 한국은 38%에 해당하는 108만CGT(18척)를 수주한 것으로 집계되며 수주량 156만CGT(46척, 55%)를 기록한 중국에 이어 2위를 기록했습니다. 이에 따라, 한국은 지난 달에 이어 국가별 수주량 2위 자리에 랭크했습니다. 

 

11월 전 세계 선박 발주량의 경우 전월 대비 27% 감소했으나, 전년 동월 대비로는 9%가 증가했습니다.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누계 수주 실적은 지난해 동기 대비 23% 감소한 3911만CGT로 집계됐습니다. 한국은 1575만CGT(279척, 40%), 중국은 1581만CGT(651척, 47%)를 기록했습니다.

 

11월말 전세계 수주잔량은 전월인 10월 대비 88만CGT 증가한 1억719만CGT를 나타냈습니다. 국가별로는 한국이 3742만CGT(35%), 중국이 4699만CGT(44%)를 기록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전월 대비 한국은 73만CGT가, 중국은 72만CGT가 증가했습니다. 전년 동기와 비교할 경우 한국은 26%가, 중국은 12%가 늘었습니다.

 

11월말 클락슨 신조선가지수는 161.69포인트를 랭크하며 전년 동기 대비 8.07P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선박 종류별로는 LNG운반선이 2억4800만달러를, 초대형 유조선은 1억2000만달러를, 초대형 컨테이선은 2억1500만달러를 기록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홍승표 기자 softman@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