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harmacy 제약

대웅제약, 기능성 마스크 ‘퓨어킷 항균마스크’ 출시

URL복사

Monday, December 14, 2020, 11:12:18

20번 세탁 후에도 기능 유지..습윤저항성·99.9% 항균·자외선 차단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 20번 세탁해도 기능성이 유지되는 ‘대웅제약 퓨어킷 항균마스크’를 내놨습니다.

 

14일 대웅제약에 따르면 퓨어킷 항균 마스크는 기존 마스크의 불편한 점을 보완하고 기능성과 경제성 등을 고려한 제품입니다. 바깥면은 특수 코팅처리해 바깥의 수분이 마스크 안쪽으로 침투하지 못하도록 차단하고, 안쪽면은 땀과 수분을 잘 흡수하고 빠르게 건조되도록 제작됐습니다.

 

은이온 원사를 사용한 ATB-UV+ 원단을 사용해 99.9% 항균효과와 자외선 차단효과가 있는 기능성 마스크이며, 20번 세탁해도 기능성이 유지돼 반복 재사용 할 수 있습니다.

 

또 마스크를 장시간 착용해야 하는 상황을 고려해 숨쉬기가 편하고 귀 통증 등을 최소화했습니다. 특히 콧등라인에 있는 봉제선을 제거해 흘러내림이나 자국이 남지 않고 편안하게 밀착하도록 설계됐습니다.

 

퓨어킷 항균 마스크는 검은색(M·L 사이즈)과 분홍색(M 사이즈) 등 2가지 색상으로 구성됐으며, 제습탈취제가 포함된 케이스가 제공됩니다. 마스크는 전국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오는 15일부터 대웅제약몰에서도 구입할 수 있습니다.

 

양영우 대웅제약 PM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착용감과 경제성 면에서 차별화된 마스크를 출시하게 됐다”면서 “일상생활에서 마스크를 착용할 때 불편함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한 만큼 개인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스트리밍족 정조준”...LGU+, 국내 최초 ‘요금제’에 ‘유튜브 프리미엄’ 담는다

“스트리밍족 정조준”...LGU+, 국내 최초 ‘요금제’에 ‘유튜브 프리미엄’ 담는다

2021.03.08 12:00:00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앞으로 LG유플러스 요금제로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를 광고 없이 볼 수 있습니다. 8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구독 서비스 ‘유튜브 프리미엄’과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상품 ‘유튜브 프리미엄팩’을 오는 15일 출시합니다. 해당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월정액 1만 450원(VAT포함)에 달하는 유튜브 프리미엄 서비스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과 요금제가 연계된 것은 국내에서 처음입니다. 유튜브 프리미엄은 ▲광고 없이 즐기기 ▲백그라운드에서 즐기기 ▲저장해서 감상하기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을 한번에 이용할 수 있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지난 2015년 출시 이후 꾸준히 가입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유튜브 프리미엄팩’은 이러한 시장 수요를 겨냥해 유튜브 프리미엄과 LG유플러스의 5G·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연계시킨 패키지 상품입니다. 예컨대, ▲넷플릭스를 기본 제공하는 ‘넷플릭스팩’ ▲스트리밍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무상으로 쓸 수 있는 ‘클라우드게임팩’ ▲구글 홈IoT를 무료로 쓸 수 있는 ‘스마트홈팩’ ▲인기 초등교육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초등나라팩’ ▲세계 최초 5G AR 글래스 ‘U+리얼글래스’를 50% 할인 받는 ‘스마트기기팩’에 이은 여섯번째 패키지 구성입니다. ‘유튜브 프리미엄팩’은 ‘5G·LTE 프리미어 플러스’, ‘5G 프리미어 슈퍼’와 ‘5G 시그니처’ 등 요금제 4종에 가입할 시 선택할 수 있습니다. 해당 요금제는 각각 월 10만 5000원·11만 5000원·13만원(VAT포함)에 5G·LTE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합니다. 통신 요금 25% 할인 및 LG유플러스의 약정 할인 혜택 ‘LTE 요금 그대로(월 -5,250원)’, 가족·지인 결합 상품 할인을 중복 적용 받으면 각각 최대 월 5만 3500원·6만 1000원·7만 7500(VAT포함)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팩 이용을 원하는 고객들은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 앱을 통해 고객인증 및 구글 계정 등록을 해야 합니다. 중간에 유튜브 프리미엄팩 미제공 요금제로 변경할 경우 무료 혜택도 사라집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컨슈머사업혁신그룹장(상무)은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환경에서 OTT, 클라우드게임, 음원 서비스 등 콘텐츠 시장에서 이른바 ‘스트리밍족’의 수요가 뚜렷해졌다”며 “유튜브 프리미엄 패키지는 이러한 고객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작년 하반기 이후 준비한 결과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각 서비스를 별도로 가입·이용하는 번거로움을 없애고 요금제 하나로 원하는 콘텐츠를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연계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LG유플러스와 유튜브는 이날 오후 ‘유튜브 프리미엄팩’에 대한 계약을 체결합니다. 고객들은 오는 15일부터 해당 패키지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 초부터 다양한 상품으로 업계의 요금 경쟁을 주도해왔습니다. 1월 첫 주에 공개한 5G 중저가 요금제가 시작이었는데요. 같은 달 국내 최초 지인간 요금 결합이 가능한 ‘U+투게더’와 5G 시장 최저가인 온라인 전용 요금제를 내놓기도 했습니다. 초등학생들을 위한 가정학습 콘텐츠 ‘U+초등나라’와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초등나라팩’도 선보였습니다. 지난달에는 5G 시장 최초로 장애인들을 위한 ‘5G 복지요금제’를 신설하기도 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