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Stock 증권

美 개미들 은으로 눈 돌리자…게임스탑 30% 급락

URL복사

Tuesday, February 02, 2021, 11:02:56

전장보다 30.8% 내려간 가격에 거래 마감
반면 은 현물 및 선물 가격 10% 이상 폭등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미국에서 공매도 헤지펀드에 대한 개인 투자자들의 공격으로 주가가 폭등했던 게임스탑이 2월 첫날 주춤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개인 투자자들이 게임스톱 주식에 이어 원자재 은 시장으로 눈을 돌리면서 발생한 여파로 보입니다.

 

1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비디오게임 유통체인인 게임스톱은 전장보다 30.8% 떨어진 225.00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게임스톱 주식은 일부 헤지펀드의 공공연한 공매도에 반발해 온라인 커뮤니티 레딧 '월스트리트베츠' 토론방을 중심으로 뭉친 개인 투자자가 집중 매수하며 1월 한 달간 1625% 폭등했습니다. 하지만 개미들의 관심이 은으로 이동하며 이날 주가가 폭락했습니다.

 

개미들이 애용하는 로빈후드를 비롯한 몇몇 증권거래 앱이 게임스톱 매수를 상당 부분 제한한 조치도 시장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입니다. 로빈후드는 이날 거래 제한 주식을 종전 50개에서 8개로 줄였지만 게임스톱 주식은 1인당 4주까지만 살 수 있도록 제한하고 있습니다.

 

반면 은 현물 가격은 이날 오전 한때 10.4% 오른 온스당 29.70달러를 기록하며 지난 2013년 2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보였습니다. 지난주 5% 이상 상승한 은 선물도 이날 오전 10% 이상 급등한 온스당 29.84달러에 거래돼 역시 2013년 2월 이후 최고치를 찍었습니다.

 

은 가격은 지난달 27일 월스트리트베츠에 정부와 금융권이 은 시세를 억누르고 있다며 은과 은 ETF를 매입하면 대형 은행에 피해를 줄 수 있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오면서 출렁이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게임스톱 주식을 대거 사들여 이 주식을 공매도한 헤지펀드에 큰 손실을 안긴 것처럼 개인 투자자들이 은 매수에 나서자는 글에 반응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미국 은 상장지수펀드(ETF)도 개장 전 시간 외 거래에서 9% 이상 급등했고 일부 은 생산업체 주가는 30% 이상 폭등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금호리조트, 금호석화그룹 본사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입주...“5년만의 재결합”

2021.05.03 15:36:28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금호석유화학그룹(회장 박찬구)의 계열사인 금호리조트가 지난 2일 을지로 시그니쳐타워 건물로의 입주를 모두 완료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금호리조트 본사 직원 60여 명은 지난 4월 1일 인수절차 완료 후 1개월 간의 리모델링을 마치고 3일부터 새로운 근무지인 시그니쳐타워 서관 7층으로 출근했습니다. 금호리조트는 금호석유화학그룹 게시판에 ‘새로운 보금자리에서 새로운 금호리조트로 거듭나 성원과 기대에 보답하도록 노력하겠다’는 인사말을 게시했고 기존 금호석유화학그룹 계열사 임직원들 또한 환영의 댓글로 화답했다고 전해졌습니다. 이로써 금호리조트는 지난 2015년 말 금호석유화학그룹과 금호아시아나그룹의 계열분리 대법원 판결 이후 5년여만에 금호석유화학과 동일 기업집단으로 재결합했습니다. 금호석유화학과 화학계열사들이 실질적으로 분리 경영에 나섰던 2010년을 기준으로 하면 약 10년만입니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그룹 회장은 “다시 함께하게 된 금호리조트의 모든 직원들을 환영하며 금호석유화학그룹에서 힘차게 도약하기를 소망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금호리조트는 지난 달 온천 및 워터파크 시설인 아산스파비스의 재개장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 및 서비스 개선에 돌입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