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CJ제일제당, 연간 영업익 첫 1조 돌파…HMR 고성장 성과

URL복사

Monday, February 08, 2021, 17:02:29

매출·영업익 모두 ‘역대급’ 실적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CJ제일제당이 ‘비비고’ 브랜드를 필두로 한 가정간편식(HMR) 사업에 힘입어 연간 영업이익 1조원을 넘어서는 역대 최대 실적을 거뒀습니다. 전 사업 부문에서 고른 성장세를 보이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급’ 기록을 썼습니다.

 

CJ제일제당(대표 손경식 강신호 최은석)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이 24조2457억원으로 전년보다 8.5%, 영업이익은 1조3596억원으로 51.6% 각각 증가했다고 8일 공시했습니다.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치입니다. 순이익은 8313억원으로 335.2% 늘었습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6조1514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3.2%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966억원으로 9.9% 늘었습니다.

 

지난해 실적을 부문별로 보면 식품사업 매출은 8조9687억원으로 12.0% 성장했습니다. 영업이익은 5110억 원으로 49.1% 증가했습니다. 국내 매출은 전년과 비슷했지만 해외 매출은 ‘비비고 만두’ 등 ‘K-푸드’ 인기 덕분에 31% 늘었습니다.

 

아미노산과 조미 소재 등을 생산하는 바이오사업 매출은 2조9817억원으로 7.9%, 영업이익은 3122억 원으로 34.2% 증가했습니다. 사료·축산 부문인 CJ 피드&케어는 중국과 베트남 수요 확대, 돼지 가격 상승 등에 힘입어 매출은 11.0% 증가한 2조2133억원, 영업이익은 703.3% 급증한 2193억원을 기록했습니다.

 

CJ제일제당은 “국내외에서 HMR 중심 ‘집밥’ 소비 트렌드가 이어지는 만큼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jinsol@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