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카카오, 연매출 4조원 돌파…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

URL복사

Tuesday, February 09, 2021, 09:02:01

연결 매출 4조 1567억원·영업익 4560억원
4분기 매출 1조 2351억원, 영업이익 1498억원
올해부터 본격적인 ESG 경영 강화 예정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가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연매출 4조원 시대를 열었습니다.

 

9일 카카오에 따르면 K-IFRS(한국국제회계기준) 기준 2020년 연간 매출이 전년 대비 35% 늘어난 4조 1567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연간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121% 증가한 4560억원으로, 영업이익률은 11%입니다.

 

2020년 4분기 연결 매출은 전분기 대비 12%, 전년 동기 대비 46% 증가한 1조 2351억원이며, 영업이익은 전분기 대비 25%, 전년 동기 대비 88% 성장한 1498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카카오의 2020년 4분기 플랫폼 부문 매출은 전분기 대비 19% 증가, 전년 동기 대비 48% 증가한 6570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톡비즈 매출은 전분기 대비 27%, 전년 동기 대비 63% 증가한 3603억원입니다. 포털비즈 매출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검색 광고 매출이 감소해 전분기 대비 1% 증가, 전년 동기 대비 9% 감소한 1227억 원을 기록했습니다.

 

신사업 부문 매출은 전분기 보다 17%, 전년 동기 대비 97% 증가한 1740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카카오모빌리티 택시 플랫폼 사업의 매출 확대와 카카오페이의 결제 거래액, 금융 서비스 확대 등이 실적을 견인했습니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전분기 대비 6% 증가, 전년 동기 대비 43% 증가한 5781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유료 콘텐츠 매출은 전분기 대비 10% 늘었으며, 카카오재팬의 K-IFRS 적용에 따른 기저효과로 전년 동기 대비 233% 성장한 1636억원을 기록했습니다.

 

게임 콘텐츠 매출은 전분기 대비 6% 감소, 전년 동기 대비 33% 성장한 1408억원을 달성했습니다. 뮤직 콘텐츠 매출은 전분기와 유사한 수준인 1551억원을 기록했습니다.

 

IP 비즈니스 기타 매출은 카카오M의 드라마, 오리지널 콘텐츠 등의 영상 콘텐츠 매출 증가와 음반 유통 호조로 전분기 대비 30%, 전년 동기 대비 25% 증가한 1186억원입니다.

 

2020년 연간 영업비용은 전년 대비 29% 증가한 3조 7007억원입니다. 4분기 연결 영업 비용은 전분기 대비 11%, 전년 동기 대비 41% 늘어난 1조 852억원으로 연결 종속회사 편입과 신규 개발인력 채용으로 인한 인건비 증가, 마케팅 비용 증가 등이 영향을 미쳤습니다.

 

한편, 카카오는 올해부터 본격적인 ESG 경영 강화에 나섭니다. 지난 1월 ESG 위원회를 신설했으며 내부적으로 12대 실천 분야를 정하고 80여개 추진과제를 진행 중입니다. 올해 상반기 ESG 활동 세부 내용을 담은 지속가능경영보고서도 발간할 계획입니다.

 

권지영 기자 eileenkwon@inthenews.co.kr

“비스포크 가치의 공간·시간·생태계 확대” 삼성전자, ‘비스포크 홈’ 전격 공개

“비스포크 가치의 공간·시간·생태계 확대” 삼성전자, ‘비스포크 홈’ 전격 공개

2021.03.09 09:19:24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소비자 개인의 라이프스타일과 취향을 맞춰 주는 ‘비스포크’ 콘셉트를 생활가전 제품 전체로 확대한 ‘비스포크 홈(BESPOKE HOME)’을 9일 전격 공개했습니다. 비스포크 홈은 주방에서 거실, 침실, 세탁실 등에 이르기까지 집안 전체를 다양한 제품과 디자인으로 통일감 있으면서도개성 넘치는 공간으로 구현해 줍니다. 또한, 시간이 지나도 늘 새롭게 사용자에 맞춰 라이프스타일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것이 특징입니다. ◇ “맞춤형 홈 솔루션 구축”… 비스포크 가치의 시간·공간·생태계 확대 삼성전자는 이날 ‘비스포크 홈 미디어데이’를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비스포크 홈 라인업을 지속 강화함과 동시에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기 위한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우선, 올 상반기 내 다양한 제품군에서 비스포크 홈 신제품을 대거 출시해 주방, 거실뿐만 아니라 집안 어디에서나 비스포크 가전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공간’의 확대에 나섭니다. 또 제품 구매 후 시간이 지나 자녀 출생, 이사 등이 발생해도 제품 패널 교체, 모듈 추가 구매 등으로 매번 제품을 새로 살필요가 없도록 ‘시간’의 확대를 추구합니다. 특히 올해 신제품부터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와 디지털 인버터 모터를 기한 없이 무상 수리 또는 교체하는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사용 기간을 대폭 늘립니다. 마지막으로 비스포크 홈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기 위해 분야별 전문성을 가진 기업, 전문가들과협업해 비스포크 홈 ‘생태계’를 구축합니다. 삼성전자는 올 상반기 내 다양한 제품군에서 비스포크 홈 신제품을 17개 출시할 예정입니다. 대표 제품인 ‘비스포크 냉장고’는 신규 색상 도입은 물론 가장 인기 있는 4도어 타입에 새로운 디자인과 정수기를 탑재한 신모델을 이날 출시합니다. 프리미엄 무선청소기 ‘삼성 제트’도 먼지 봉투를 손쉽게 비워주는 청정스테이션 일체형 신제품이 이달에 출시될 예정입니다. 이재승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장(사장)은 “집은 단순히 휴식을 취하는 공간이 아닌 즐기고 일하고 공부하는 생활 그자체가 되고 있다”며 “단순히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는데 그치지 않고 소비자들이 비스포크 홈을 통해 최적의 생활 환경을 조성하고 제품을 사용하는 내내 필요한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제공받을 수 있도록 ‘홈 솔루션’을 구현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