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pany 기업

LG에너지솔루션, 생산시설 ‘RE100 전환’ 2025년까지 달성

URL복사

Wednesday, August 03, 2022, 10:08:24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리포트 발간
2025년까지 글로벌 배터리 생산공장 100% 재생에너지로 운영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LG에너지솔루션이 오는 2025년까지 전 세계 생산시설의 RE100 전환을 완료합니다. 

 

3일 LG에너지솔루션이 발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리포트에 따르면 2025년까지 한국·북미·유럽·중국 등 글로벌 배터리 생산공장의 RE100 전환을 완료해 100% 재생에너지로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 올해 말 재생에너지 전환율을 60% 이상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입니다. 

RE100은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량 전체를 2050년까지 풍력, 태양광 등 재생에너지로 충당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국제 캠페인입니다. 

 

다국적 비영리 기구 '더 클라이밋 그룹'(The Climate Group)과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Carbon Disclosure Project)가 발표한 '2021 RE100 연례 보고서'에 따르면 LG에너지솔루션의 재생에너지 전환율은 2020년 기준 33%로 국내 RE100 가입 14개 기업 가운데 1위입니다. 

LG에너지솔루션은 2025년 전 세계 생산시설의 RE100 전환을 마친 다음 2030년까지 비생산시설도 RE100 달성을 완료할 계획입니다. 

 

이후 2040년까지 전기 및 연료, 가스 사용으로 발생하는 탄소의 제로화를 달성하고 최종적으로 2050년까지 원재료(광산)부터 배터리 생산까지 이르는 모든 밸류 체인(가치사슬)의 탄소중립을 실현할 계획입니다. 

 

LG에너지솔루션 관계자는 "2050년까지 모든 협력 회사의 탄소배출량을 모니터링하고, RE100 참여 및 탄소저감 활동 지원을 통해 모든 밸류체인의 탄소중립을 달성할 것"이라며 "이후부터는 탄소 배출량을 마이너스로 전환하는 탄소 네거티브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김용운 기자 lucky@inthenews.co.kr


아스플로, IT장비용 부품 공급 통한 고성장 기대-NH

아스플로, IT장비용 부품 공급 통한 고성장 기대-NH

2022.08.08 08:35:38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NH투자증권은 8일 아스플로에 대해 IT장비용 부품 공급 통한 고성장이 가능할 것으로 평가했다. 목표주가와 투자의견은 제시하지 않았다. NH투자증권은 아스플로가 시설 시공용 부품보다 진입장벽이 높고 국산화되지 않았던 IT장비용 부품을 글로벌 IT 장비 1위 회사인 미국 A사로부터 수주했다고 전했다. 올해 2분기부터 생산 및 OLED장비에 공급을 시작했다고 덧붙였다. 손세훈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올해 2분기에는 원재료 인플레이션을 반영해 제품 가격 인상을 단행했다”며 “아스플로의 2분기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57% 증가한 223억원을 기록할 것이고 영업이익은 28억원으로 흑자전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NH투자증권은 아스플로의 올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전년 대비 46.7%, 165.8% 증가한 864억원, 105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IT장비용 부품은 모듈용으로도 공급이 가능하기 때문에 실적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손 연구원은 “내년 영업이익은 올해 대비 94% 성장한 204억원을 기록하며 고성장을 이어갈 것”이라며 “IT장비용 부품으로의 영역 확대, 글로벌 고객사 추가 확보 관련 성장성을 감안하면 저평가 상태”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