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G마켓 “아이돌 ‘여자친구’ 친필싸인 굿즈 단돈 100원”

URL복사

Monday, June 24, 2019, 17:06:21

SBS모비딕의 팬 역조공 프로젝트 웹예능 ‘스위트’와 제휴 행사..한정판 기프트카드도 판매

 

[인더뉴스 정재혁 기자] G마켓이 걸그룹 ‘여자친구’의 친필싸인이 담긴 굿즈를 100원에 판매하는 ‘역조공’ 이벤트를 연다.

 

G마켓은 총 3팀의 인기 아이돌과 함께 ‘역조공’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역조공’은 입장이 바뀌어 연예인이 팬들에게 감사의 선물을 준다는 의미에서 붙여진 용어이다. 릴레이 행사의 첫 번째 주자는 걸그룹 ‘여자친구’로, 친필싸인 굿즈 100원딜을 비롯해 한정판 기프트카드 등을 선보인다.

 

이번 행사는 G마켓이 한류 아이돌의 팬 역조공 프로젝트를 담은 SBS모비딕의 웹 예능 ‘스위트’과 함께 하는 제휴 프로모션의 일환이다. 24일부터 오는 28일까지는 ‘여자친구’의 한정판 굿즈를 단독으로 선보인다.

 

먼저, ‘여자친구’의 한정판 ‘기프트카드’를 24일 오후 4시부터 판매한다. ‘여자친구’의 신규 미니앨범 ‘피버 시즌(FEVER SEASON)’ 이미지로 만들어진 G마켓 3만원권 플라스틱 카드가 총 1만장 준비돼 있다.

 

구입 후 이베이코리아가 운영하는 G마켓, 옥션, G9에서 ‘스마일캐시’로 충전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ID 당 5개까지 구매 가능하며, 미공개 화보를 담은 포토카드도 함께 발송된다.

 

이밖에 다양한 증정 이벤트도 진행된다. 오는 28일까지 ‘여자친구’가 콘서트에서 직접 사용한 ‘친필 사인 응원봉’(6명)과 ‘친필 사인 티셔츠’(3명)를 100원딜로 판매한다. 당첨자는 내달 12일, G마켓 고객센터 공지사항을 통해 발표하며, 미당첨자의 응모 금액은 스마일캐시로 되돌려준다.

 

아울러, 행사 페이지를 통해 ‘여자친구’의 신규 미니앨범 구입하고 응원 메시지도 남길 수 있다. 팬들이 남긴 응원 메시지는 추후 메시지북으로 제작, 여자친구 멤버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G마켓에서 ‘여자친구 스위트’를 검색하면 확인이 가능하다.

 

유두호 G마켓 마케팅실 팀장은 “한류 아이돌 스타들이 팬들에게 받은 사랑을 다시 나눠줄 수 있는 소중한 기회에 G마켓이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역대급 소규모 팬미팅 참여, 친필 사인 사은품 증정 등 파격적인 혜택이 담겨있는 만큼, 팬들의 반응이 점점 더 뜨거워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웹 예능 ‘스위트’는 아이돌에게 미션을 주고 팬들의 사연을 모집, 최종 선발된 50명의 팬들과 소규모 팬미팅을 즐기는 내용을 담고 있다. 행사 진행 과정은 SBS 모비딕 채널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여자친구’ 팬미팅 응모는 지난 17일부터 19일까지 G마켓을 통해 완료됐고, 행사는 23일 진행됐다. 이후에도 다양한 한류아이돌 역조공 이벤트가 G마켓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다.

 

정재혁 기자 jjh27@inthenews.co.kr

주총 앞둔 삼성전자, 주주서한 “ESG·준법경영 정착, 100년 기업 기틀 마련”

주총 앞둔 삼성전자, 주주서한 “ESG·준법경영 정착, 100년 기업 기틀 마련”

2021.03.04 17:32:52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삼성전자가 오는 17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를 앞두고 주주 서한을 보내 올해 사업 계획과 미래 비전을 밝혔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번 서한에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준법 경영을 강조했습니다. 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김기남 부회장 단독 명의였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과 박재완 이사회 의장 공동명의로 주주 서한을 보냈습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2월 이사회 중심 경영과 독립성을 강화하기 위해 사상 처음으로 사외이사에게 이사회 의장직을 맡기며 박 의장이 선출됐습니다. 김 부회장과 박 의장은 서한에서 “지난 3년간 견실한 경영 성과를 달성해 상당한 규모의 잔여 재원이 발생, 이를 주주 여러분께 추가 환원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환경·사회·지배구조, ESG 경영과 준법 경영도 강조했습니다. 이들은 “회사는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환경과 사회 가치 제고 등 비재무적 부문의 성과 창출을 위한 노력도 기울였다”며 사회공헌 활동과 친환경 사업, 준법 조직 등에 대해 소개했습니다. 또 김 부회장과 박 의장은 올해가 ‘포스트 코로나’의 새로운 질서가 시작되는 중요한 시기라며, 변화의 물결 속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미래 준비에 첫발을 내디뎠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올해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등에 대한 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현장 중심의 자율적이고 능동적인 준법 문화 정착과 산업 재해 예방이라는 사회적 요구에도 적극적으로 부응해 신뢰받는 100년 기업의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