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ank 은행

박경훈 우리금융캐피탈 대표 취임...‘영업·디지털혁신·내부역량’ 강조

URL복사

Thursday, January 14, 2021, 09:01:00

박 대표 “빠른 변화·혁신 필요” 주문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우리금융캐피탈은 박경훈 신임 대표이사가 지난 13일 공식 취임했습니다. 비대면으로 진행된 취임식에서 그는 ‘그룹사 연계 영업강화, 디지털 혁신, 내부역량 강화’ 등 세 가지 경영 키워드를 제시했습니다.

 

박경훈 대표는 이 자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장기화로 인한 더딘 경제회복, 각종 규제강화와 더불어 자동차 금융 시장의 치열한 경쟁에 대응해 과감하고 빠른 변화와 혁신을 이어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핵심 경영 키워드로 ▲그룹 계열사와 연계 영업 강화를 통한 성장 가속화 ▲디지털 혁신에 기반한 핵심경쟁력 강화 ▲내부역량 강화로 지속 성장 기반 확보 등을 제시했습니다.

 

우리금융캐피탈은 지난해 우리금융지주에 자회사로 편입돼 최근 사명을 아주캐피탈에서 변경했습니다. 우리금융에 편입 후 신용등급이 'A+'에서 'AA-'로 상향 조정됐고 작년 3분기 별도 기준으로 총자산 7조 3252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유은실 yes24@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