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ank 은행

[단독]신한은행 인터넷·기업뱅킹 일제히 ‘먹통’

URL복사

Friday, January 15, 2021, 10:01:45

 

인더뉴스 유은실 기자ㅣ15일 오전 신한은행의 인터넷·기업뱅킹이 일제히 먹통이 됐습니다. 불편을 겪은 이용자들은 불만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현재 오전 10시 45분 기준으로 신한은행 인터넷·기업뱅킹에 접속하면 ‘홈페이지가 응답하는데 너무 오래 걸립니다’는 안내 문구만 뜨고 홈페이지 자체가 열리지 않고 있습니다. 이용자가 많은 크롬, 인터넷 익스플로어 등 주요 인터넷 브라우저에서 모두 사용이 어려운 상태입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서버 쪽에 장애가 있어 지연이 발생하고 있다”며 “복구를 위해 조치를 취하는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유은실 기자 yes24@inthenews.co.kr

아이오닉5 판매 앞두고 ‘난항’...현대차 노사, 생산인원 투입 놓고 입장차

아이오닉5 판매 앞두고 ‘난항’...현대차 노사, 생산인원 투입 놓고 입장차

2021.03.02 15:49:42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ㅣ현대자동차 노사가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5' 생산라인의 투입 인원수를 놓고 입장차를 보이고 있습니다. 생산라인에 배치하는 근로자 수가 기존 내연기관차 생산 때보다 줄었기 때문인데요. 예정된 판매 일정을 고려하면 협상 마무리 시한이 빠듯할 수 있다는 지적입니다. 2일 현대차 노사에 따르면 노사는 아이오닉5를 생산하는 울산1공장 맨아워(Man/Hour) 협상을 아직 마무리하지 못했습니다. 노사 갈등 원인은 전기차 생산라인에 필요한 인력이 기존 내연기관차 생산 때보다 감소하면서 줄어든 일거리입니다. 현대차는 내연기관차 파워트레인(동력전달기구)에 해당하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E-GMP)을 아이오닉5에 처음으로 적용했는데, 내연기관차 파워트레인보다 배기 라인이나 전선 배치 등이 감소하며 투입 인원도 줄어듭니다. 게다가 현대차 울산1공장은 전기차 전용 라인을 설치하면서 시간당 생산 대수도 낮아져 기존보다 투입 인력이 30% 가량 감소할 수 있다고 예측되고 있는 상황입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재 막판 조율 중”이라며 “고객에게 제때 차량을 인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아이오닉5의 유럽판매는 이달부터, 국내 판매는 내달부터 시작할 예정입니다. 유럽에선 지난달 25일 3000대 한정으로 아이오닉5 사전계약을 받은 결과 하루 만에 완판에 성공했습니다. 국내 사전 계약도 첫날에만 2만 3760대가량을 기록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