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LG전자, ‘상생협력펀드’ 지원대상 3차 협력사까지 확대

URL복사

Tuesday, January 19, 2021, 10:01:00

기존 1차·2차 협력사에서 3차까지 확대로 1000여 곳 추가 수혜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가 협력사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강화합니다. 지금까지 운영해온 협력사 ‘상생협력펀드’로 올해부터 3차 협력사까지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19일 LG전자(대표 권봉석)는 올해부터 3차 협력사도 자금이 필요할 때 상생협력펀드를 사용해 대출받을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까지는 LG전자와 공정거래협약을 맺은 1차 및 2차 협력사가 지원 대상이었습니다.

 

LG전자는 지난 2010년부터 기업은행, 산업은행 등과 함께 2000억원 규모 상생협력펀드를 운영해오고 있습니다. 협력사는 자금이 필요할 때 해당 펀드를 활용해 저금리 대출을 받을 수 있습니다.

 

LG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으로 어려움에 부닥친 협력사가 자금 대출을 신청할 경우 최우선으로 지원할 예정입니다. 이번 조치로 상생협력펀드를 사용할 수 있는 협력사는 지난해보다 20% 이상 늘어난 1000여 곳입니다.

 

지원 한도는 1차 협력사 10억원, 2차·3차 협력사 5억원입니다. 협력사들이 밀접한 교류와 상호발전을 위해 결성한 ‘협력회’ 회원사는 최대 20억원까지 신청할 수 있습니다. LG전자는 상생협력펀드 지원 대상을 확대하면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를 돕는 것은 물론 동반성장을 위한 건강한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LG전자는 지난해보다 한 달 앞당겨 내달 무이자 자금 400억원도 지원할 계획입니다. 무이자 자금은 협력사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자동화 솔루션 구축, 노후설비 개선, 신기술 개발 등에 활용됩니다.

 

LG전자는 1차·2차·3차 협력사가 납품대금 결제일에 대기업 신용을 바탕으로 조기에 현금을 지급받아 유동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상생결제시스템도 운영하고 있습니다. LG전자 1차 협력사가 상생결제시스템을 통해 2차 협력사에 결제한 금액은 지난해 기준 약 5300억원으로 국내기업 최대 규모입니다.

 

LG전자는 협력사가 다양한 혁신 기술을 경영전반에 접목할 수 있도록 ▲신기술·신공법을 적용한 부품 개발 ▲제조혁신을 위한 컨설팅 ▲무료 교육 등 상생협력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이시용 LG전자 구매/SCM경영센터장 전무는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상생협력을 위한 다양한 지원활동이 1차 협력사뿐 아니라 2차·3차 협력사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jinsol@inthenews.co.kr

백신 접종 사흘째, 코로나 신규 확진자 300명대로 줄어...'주말효과' 반영된 듯

백신 접종 사흘째, 코로나 신규 확진자 300명대로 줄어...'주말효과' 반영된 듯

2021.02.28 10:57:25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하면서 신규 확진사 수가 감소세로 돌아설지 주목되는 가운데, 28일 신규 확진자 수는 300명대 중반으로 집계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56명 늘어 누적 8만9천676명이라고 밝혔는데요. 전날(415명)보다 59명 줄면서 300명대로 줄었습니다. 확진자가 줄어든 이유로는 평일 대비 검사 건수가 대폭 줄어드는 '주말 효과'의 영향도 반영된 것으로 보입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334명, 해외유입이 22명입니다. 신규 확진자 수는 올해 들어 완만하게 감소하는 추세를 보였으나 설 연휴 직후 집단감염이 잇따르면서 다시 600명대까지 증가했다가 최근 9일간은 300∼400명대를 오르내리고 있습니다. 최근 1주일(2.22∼28)간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332명→356명→440명→396명→390명(당초 406명에서 조정)→415명→356명을 기록했다. 이 기간 300명대가 5번, 400명대가 2번이었습니다. 정부는 이날로 사흘째를 맞은 백신 접종은 28일 0시 기준 2만 322명으로 백신 1차 접종을 완료했다고 밝혔는데요. 아울러 전국 초중고교 새학기 등교수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수도권 2단계, 비수도권 1.5단계)와 직계 가족을 제외한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조처를 다음 달 14일까지 2주 더 연장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