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Policy 정책

중앙약심 “아스트라 백신 고령층 접종 판단 유보...판단 신중해야”

URL복사

Friday, February 05, 2021, 12:02:39

임상 자료 제출 조건 하에 만 18세 이상에 품목허가 가능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중앙약사심의위원회(중앙약심)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에 대해 현재 진행 중인 임상시험 결과 등을 제출하는 조건으로 품목 허가할 수 있다는 의견을 내놨습니다. 다만 만 65세 이상 고령자 투여는 향후 다시 논의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5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전날 내·외부 전문가들이 모여 아스트라제네카의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성 등에 대해 논의한 중앙약사심의위원회(중앙약심) 회의 결과를 공개했습니다. 전날 중앙약심 회의에는 외부 전문가 18명과 식약처 내부에서 7명 등 총 25명이 참여했습니다.

 

식약처는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의 객관적이고 공정한 허가심사를 위해 코로나19 백신 안전성 및 효과성 검증 자문단(검증 자문단), 중앙약심, 최종점검위원회로 이어지는 '3중'의 전문가 자문 절차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 중앙약심 회의에서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경우 임상시험 결과를 제출하는 조건으로 식약처가 품목허가를 내릴 수 있다는 결론이 나왔습니다. 만 18세 이상 모든 연령층에 4∼12주 간격으로 2회 투여하는 식입니다. 임산부는 제외됩니다.

 

다만 이들은 이 백신을 만 18세 이상에 허가해야한다면서도 만 65세 이상 고령층 접종에 대해서는 ‘앞으로 예방접종전문위원회에서 논의되도록 권고한다’고 밝혔습니다.

 

중앙약심은 백신의 효능 및 효과 측면에서는 앞서 유럽과 같이 만 18세 이상으로 하되, 고령층 투여에 대해서는 사용상 주의사항에 ‘만 65세 이상의 백신 접종 여부는 효과에 관한 자료가 충분하지 않아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는 내용을 반영하도록 했습니다. 그리고 미국에서 진행 중인 임상 결과에 대한 분석 자료도 추후 제출하도록 권고했습니다.

 

식약처는 향후 최종점검위원회를 열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허가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최종점검위원회에서는 검증 자문단과 중앙약심 자문을 통해 얻은 전문가 의견과 효능·효과와 권고사항 등을 종합해 결론을 지을 예정입니다.

 

한편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유럽의약품청(EMA)의 권고대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만 18세 이상 모든 연령층에 접종할 수 있게 허가했습니다. 그러나 독일, 프랑스 등 일부 국가에서 EU의 허가사항과는 별도로 고령층에 대해 접종을 제한해야 한다는 권고를 내린 상태이며, 스위스에서는 아예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승인을 보류했습니다.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임대차법 이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 첫 하락...전세값 진정되나

임대차법 이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 첫 하락...전세값 진정되나

2021.03.03 09:08:26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서울의 아파트 전세가율(매매가 대비 전세가 비율) 상승세가 작년 새 임대차법(계약갱신청구권제·전월세상한제) 시행 이후 처음으로 꺾였습니다. 3일 KB국민은행 주택가격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서울아파트 전세가율은 지난달 56.17%로 전달(56.26%) 대비 0.09%포인트 하락했습니다. 작년 7월 말 계약갱신청구권제와 전월세상한제를 중심 내용으로 한 새 임대차법 시행 직후인 8월(53.27%)부터 올 1월(56.26%)까지 5개월 연속 상승했다가 처음 낮아진 것입니다. 정부 공인 시세 조사기관인 한국부동산원 통계로도 서울아파트 전세가율은 지난해 7월(57.26%)부터 올해 1월(58.55%)까지 매달 상승했다가 지난달 58.52%로 처음 떨어졌습니다. 이에 서울 아파트의 전셋값 상승세가 꺾이고 있다는 전망이 나옵니다. 실제 한국부동산원이 산출한 서울 아파트 전셋값 상승률은 작년 12월 0.96%에서 올해 1월 0.74%, 2월 0.60%로 2개월째 상승 폭이 줄었습니다. 향후 3개월간의 서울 아파트 전셋값 전망(KB부동산 전망지수)도 작년 8월 142.6까지 상승했다가 이후 5개월 연속으로 내림세를 보이며 지난달에는 114.6까지 하락했습니다. 서울의 전세 공급 부족 수준을 보여주는 지수도 지난달 160.1로 작년 2월(160.9) 수준으로 내려갔습니다. 1~200 사이로 표시되는 전세수급지수는 수치가 높을수록 전세 공급 부족을, 낮을수록 수요 부족을 말합니다. 해당 지수는 서울을 비롯해 경기와 인천, 수도권과 지방 모두 지난해 10월부터 4개월 연속으로 하락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또한 부동산빅데이터업체 아실(아파트실거래가)에 따르면 전날 기준 서울의 전세 매물은 6개월 전보다 22.9%, 2개월 전 대비 23.7% 증가했습니다. 같은 기간 경기와 인천도 매물이 늘어났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