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신세계백화점, 8월 ‘오노마’ 브랜드로 호텔 개장

URL복사

Thursday, February 11, 2021, 18:02:06

백화점 부문에서 호텔사업 진출은 처음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세계백화점이 호텔 사업에 진출합니다.

 

신세계(대표 차정호)는 오는 8월 대전 사이언스 콤플렉스에 엑스포점과 함께 호텔을 개장한다고 11일 밝혔습니다.

 

대전신세계 엑스포점 바로 옆 43층 높이 엑스포타워에 들어서는 호텔은 신세계백화점 자체 브랜드인 ‘오노마’ 이름을 사용합니다. 신세계백화점은 지난해 화장품 사업에 진출하며 오노마 브랜드를 선보였습니다.

 

호텔 오노마는 메리어트호텔 예약시스템을 이용할 예정입니다. 신세계그룹 내 이마트 부문은 신세계조선호텔을 통해 여러 브랜드로 호텔 사업을 하고 있지만 백화점 부문이 호텔 운영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백화점 부문은 센트럴시티를 통해 JW메리어트호텔 서울 건물을 소유하고 있습니다.

 

신세계백화점은 대전 유성구 도룡동 엑스포과학공원 부지에 사이언스 콤플렉스를 조성하고 있습니다. 이곳에는 백화점과 호텔 외에 193m 높이 전망대, 루프톱 가든, 스포츠 테마파크, 아쿠아리움 등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현대엘리베이터, 웨비나 ‘글로벌 CoP 지식컨퍼런스’ 열어

현대엘리베이터, 웨비나 ‘글로벌 CoP 지식컨퍼런스’ 열어

2021.03.04 15:48:22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현대엘리베이터(대표이사 송승봉)가 4일 웨비나(Webina•웹 상에서 진행되는 세미나) 방식으로 사내 자율학습 조직인 글로벌 CoP(Community of Practice)의 연구 활동을 전 임직원과 공유하는 ‘글로벌CoP 지식컨퍼런스’를 열었습니다. 2018년 임직원 글로벌 마인드 강화를 위해 시작한 이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화상회의 솔루션 줌(Zoom)을 통해 실시간 방송으로 진행됐습니다. 국내 시장 점유율 1위인 현대엘리베이터는 중국, 터키, 인도, 인도네시아, 베트남, 말레이시아에서 운영 중인 해외 법인을 중심으로 글로벌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중국법인이 흑자 전환에 성공한 데 이어, 올해 상반기에는 상하이 금산공업구에 연간 생산량 2만5000대 규모의 스마트 팩토리를 완공할 예정입니다. 글로벌 CoP는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매년 6개 주요 진출국의 부동산 정책과 전망부터 산업 동향, 주거 문화에 이르기까지 다각적인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1년간의 성과를 지식컨퍼런스를 통해 전 구성원에게 공유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컨퍼런스는 웨비나 형태로 국내외 임직원과 양방향 방송을 진행하는 등 소통을 강화했습니다. 인도네시아 CoP에 참가했던 해외경영관리팀 이원경 팀원은 “해외법인 경영관리를 하면서 서로 다른 문화적 배경으로 의사 소통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이번 활동을 통해 자료를 찾고 인터뷰를 하는 과정에서 다름을 이해하고 본사와 해외법인 간 유대관계를 돈독히 할 수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전세계 6개 법인, 46개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2022년 완공될 충북 충주의 스마트 팩토리와 상하이 생산기지, AI(Artificial Intelligence) 등 디지털 혁신기술 도입, 사전예측과 고장진단 분석이 가능한 비포 서비스(Before Service), 글로벌 인재 확보를 통해 2026년까지 해외 매출을 2배 이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입니다. 송승봉 대표이사는 “올해 우리 회사의 핵심 목표인 글로벌 사업 확대를 위해서는 해외시장과 문화에 대한 충분한 이해가 우선”이라며 “코로나 19로 인해 여러 어려움이 있지만, 오히려 이번 컨퍼런스가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됨에 따라 장소의 제약 없이 본사와 지사, 해외 근무자 또한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어 글로별 역량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