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구미 LG디스플레이 공장서 이틀 새 8명 신규 확진

URL복사

Monday, April 19, 2021, 17:04:43

구미 P6E 공장 직원 1명 확진이어 7명 추가 확진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경북 구미 LG디스플레이 생산 공장에서 이틀 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8명 발생했습니다.

 

19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LG디스플레이(대표 정호영) 구미 P6E 공장 직원 1명이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날 0시 이후 7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전날 확진된 직원의 가족 2명도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가족 중 구미지역 고교에 다니는 학생이 포함돼 밀접접촉자 40여 명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방역 당국은 공장 직원 등 700여 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시행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구미지역 누적 확진자는 482명으로 늘었다.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막걸리에 빠진 MZ세대”...CU, ‘테스형’·‘말표 검정콩’ 인기

“막걸리에 빠진 MZ세대”...CU, ‘테스형’·‘말표 검정콩’ 인기

2021.05.16 11:02:23

인더뉴스 이승재 기자ㅣCU(대표 이건준)는 지난달 단독 출시한 상품 ‘테스형 막걸리’가 MZ세대(밀레니엄+Z세대·1980~2000년대생)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CU가 테스형 막걸리의 연령대별 매출 비중을 분석한 결과, 2030세대의 비중은 61.4%로 일반 막걸리(17.2%)보다 3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특히 테스형 막걸리 구매자 중 27.3%는 20대로 일반 막걸리의 비중(6.9%)보다 4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테스형 막걸리의 구매자 평균 연령은 32.5세로 일반 막걸리보다 약 20세나 젊었습니다. CU측은 테스형 막걸리가 MZ세대에게 인기인 이유로 ▲유행곡 ‘테스형’을 모티브로 만든 것 ▲막걸리 사발을 든 소크라테스를 담은 패키지 등 2030세대 취향을 맞췄기 때문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이달 초 업계 단독으로 선보인 ‘말표 검정콩 막걸리’도 MZ세대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말표 검정콩 막걸리는 이달(1~14일) 누적판매량 5만개 이상을 기록했습니다. 현재 CU에서 운영되고 있는 막걸리 24종 중 5위를 차지했습니다. 말표 검정콩 막걸리는 패키지를 말표 고유의 색깔인 흑갈색으로 적용했으며 띠지에는 말표산업 심볼 캐릭터인 프셰발스키 야생마가 ‘말이야 막걸리야’라는 대사를 읊는 이미지를 삽입했습니다. 국내산 검정콩과 검은깨, 흑미가 함유돼 있는 것도 특징입니다. 서혜원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MD는 “막걸리를 즐기는 MZ세대에게 신선한 재미와 차별화된 이미지를 가진 상품을 선보이기 위해 말표산업과 콜라보한 상품을 기획했다” 며 “앞으로도 CU는 검증된 콜라보 기획력을 바탕으로 재미와 새로움을 추구하는 MZ세대를 사로잡기 위해 차별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