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ntribution 사회공헌

오비맥주, 대학생 사회공헌 서포터즈 '오비랑 2기' 해단

URL복사

Tuesday, June 29, 2021, 13:06:45

3개월간 온라인서 1000여 건 콘텐츠 제작

 

인더뉴스 박소민 인턴기자ㅣ오비맥주(대표 배하준)가 지난 28일 환경재단(이사장 최열)과 함께 대학생 사회공헌 서포터즈 ‘오비랑 2기’의 활동성과 보고대회를 열었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지난 3월에 선발된 오비맥주 대학생 사회공헌 서포터즈 ‘오비랑 2기’ 20명은 4월부터 총 3개월간 온라인상에서 동영상과 카드뉴스 등 1000여 건의 콘텐츠를 제작했습니다. 이를 통해 대중에게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환경보호의 목소리를 내는 에코스피커로 활동했습니다.

 

그중 탄소 저감 캠페인에 참여하고 오비맥주와 환경재단의 ESG(환경·사회적 책임·지배구조) 정책 홍보를 했으며, 또 직접 기획하고 실행하는 에코프로젝트 등을 수행했습니다.

 

보고대회에서는 오비랑 2기의 요청에 따라 민명준 리하베스트 대표의 친환경 창업 강연과 맥주박 업사이클링을 통한 체험 시간을 가졌습니다. 보고대회 이후 서포터즈 활동을 마무리하는 해단식도 개최했습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오비랑 2기의 열정과 개성이 담긴 참신한 콘텐츠를 통해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효과적으로 전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대학생 서포터즈 활동을 강화하고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더욱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편집국 기자 itnno1@inthenews.co.kr

현대차 ‘아이오닉5’, 50·60대 구매자 절반 넘었다

현대차 ‘아이오닉5’, 50·60대 구매자 절반 넘었다

2021.08.01 11:31:51

인더뉴스 안정호 기자ㅣ현대자동차(대표 정의선·하언태·장재훈)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5’ 구매 고객으로 50대 이상의 남성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일 현대차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출고를 시작한 아이오닉5는 지난 6월까지 5700여 대가 출고됐는데요. 현대차는 구매 고객 데이터를 분석하고 고객들이 경험한 새로운 전기차 라이프를 살펴봤습니다.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고객들은 50대(31.1%), 40대(27.6%), 60대 이상(20.6%), 30대(16.8%), 20대(3.8%) 순으로 많았고 남성 비율(75%)이 높았습니다. 이는 기존 자동차 주요 소비층 비율과 크게 다르지 않으며 내연기관차에 익숙했던 고객들이 부담감 없이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것으로 보입니다. 지역별 구매 비중을 살펴보면 서울·경기·인천 수도권(32.8%), 경상·부산·대구·울산(28.4%) 등 전기차 충전 인프라가 안정된 곳을 중심으로 아이오닉 5 고객이 많았습니다. 수도권에는 2만9000여개, 경상·부산·대구·울산에는 1만9000여개의 전기차 충전소가 구축돼 있습니다. 아울러 선택품목 비중을 통해서는 아이오닉 5 고객들이 편리함과 안전을 추구하고 있음을 엿볼 수 있었다고 현대차는 설명했습니다. 트림별 패키지 선택품목을 기준으로 했을 때 익스클루시브 트림을 구매한 고객들의 69.4%가 현대 디지털 키, 스마트폰 무선충전, 하이패스 시스템, ECM 룸미러, 레인센서 등이 포함된 컨비니언스 패키지를 적용했습니다. 컨비니언스와 현대 스마트센스가 기본으로 포함된 프레스티지 트림을 선택한 고객들의 경우, 안전한 주차 및 출차를 도와주는 파킹 어시스트 패키지(후측방 모니터,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를 33.3%나 택했습니다. 개별 선택품목으로는 실내 V2L이 31.7%로 가장 많았습니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 밖에도 아이오닉 5를 경험한 수많은 고객들이 전기차 라이프를 즐기고 있었다”며 “아이오닉 5를 중심으로 만들어 나갈 새로운 모빌리티 문화가 기대된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