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집콕 가전 인정”...LG 디오스 광파오븐, 올해 판매량 30% 성장

URL복사

Wednesday, September 09, 2020, 10:09:00

8월 판매량 1년 전보다 2배 늘어..코로나19 ‘집콕 가전’ 수요 흡수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인공지능쿡’ 기능을 적용한 LG전자 ‘디오스 광파오븐’이 올해 들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9일 LG전자에 따르면 올해 초부터 지난달까지 디오스 광파오븐 누적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30% 증가했습니다. 지난 8월 한 달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배 수준입니다.

 

LG전자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늘면서 요리를 즐기는 소비자들이 디오스 광파오븐을 ‘집콕 가전’으로 선택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편의기능인 인공지능쿡도 성장세를 견인하는 요소라고 설명했습니다.

 

해당 기능은 와이파이(Wi-Fi)를 탑재한 광파오븐에 스마트폰 ‘LG씽큐(LG ThinQ)’ 앱(응용 프로그램)을 연동시키면 실행됩니다. 스마트폰 카메라로 풀무원식품 간편식 바코드를 찍으면 광파오븐이 자동으로 조리법을 설정합니다. 지원하는 풀무원식품 간편식은 총 41종입니다.

 

디오스 광파오븐은 오븐, 에어프라이, 그릴, 전자레인지, 발효기 등 9가지 조리기기를 갖춰 다양한 요리를 소화합니다. 또한 내부공간을 청소하는 기능 ‘멀티클린’을 지원합니다.

 

윤경석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인공지능쿡 등 차별화된 기능을 갖춘 디오스 광파오븐을 앞세워 집에서 요리를 즐기는 소비자가 색다른 편리함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韓 최초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2021.06.11 13:48:23

인더뉴스 엄수빈 기자ㅣ셀트리온그룹은 서정진 명예회장이 지난 10일(현지 시간) 글로벌 4대 회계·컨설팅 법인인 EY가 주최한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에서 한국인 최초로 최종 수상의 영예를 얻었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이 상은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으로 불릴 정도로 세계적인 권위를 인정받는 상으로, 멈추지 않는 도전과 리더십으로 혁신을 이끈 경영자에게 수여됩니다. 전 세계 국가별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 중 한 명만 수상할 수 있으며, 우리나라는 지난 2007년부터 참여해왔습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CNBC 방송으로 전 세계 생중계됐습니다. 전세계 38개국 45명의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들을 대상으로 각종 성과 서류제출 및 심사위원단 심층 인터뷰 등을 통해 수상자를 선정했는데요. 주요 심사 기준은 ▲기업가 정신 ▲가치창출 및 재적성과 ▲혁신성 ▲전략적 방향성 ▲국내 및 세계적 영향력 ▲개인적 품성 및 리더십 등이며, EY 외부의 글로벌 심사위원단 8인을 통해 검증 절차가 이뤄졌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대한민국 바이오 산업 발전에 큰 역할을 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상을 수상했습니다. 셀트리온그룹은 항체 바이오시밀러인 램시마(Remsima)를 자체 개발하고 세계 최초로 글로벌 규제기관의 승인을 받으며 글로벌 항체 바이오시밀러 대표기업으로 성장했습니다. 또 트룩시마, 허쥬마, 램시마SC 등의 자체 개발 제품을 통해 글로벌 종합생명공학 기업으로 성장했다는 점도 높게 평가받았습니다. 아울러 셀트리온은 제약바이오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치료제 ‘렉키로나’를 개발해 글로벌 공급을 개시하며, 앞선 R&D(연구개발) 능력을 선보인 바 있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수상자로 호명된 후 “이렇게 명예로운 상을 대한민국 기업에 주셔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미래 세대를 위해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드는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