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음료·주류 동반 하락…롯데칠성, 지난해 영입익 972억원

URL복사

Friday, February 05, 2021, 17:02:19

4분기 영업익 33억 2400만원로 흑자 전환

 

인더뉴스 남궁경 기자ㅣ롯데칠성음료(대표 이영구)가 코로나19 여파로 지난해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롯데칠성음료는 올해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972억 3000만원으로 전년보다 9.7%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습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조 2579억 7300만원으로 전년 대비 7.1% 감소했고, 순손실은 122억 8800만원으로 적자 폭이 줄었습니다.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은 33억 2400만원으로 전년 동기(영업손실 69.35억원)와 비교해 흑자 전환했고, 분기 매출과 순손실은 각각 5073억 5900만원과 576억 1000만원이었습니다.

 

사업부문별로 살펴보면 음료사업의 4분기 매출은 지난해보다 5.6% 감소한 1조 5523억원, 영업이익은 26.6% 떨어진 1232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외식과 야외활동이 감소해 매출에 악영향을 끼쳤습니다. 그러나 탄산은 배달 채널의 성장으로 콜라 매출이 전년과 비교해 3.2% 올랐고, 펫커피는 25.2% 올랐습니다.

 

주류사업의 경우 지난해 전체 매출액은 전년 대비 12.9% 줄어든 6097억원, 영업손실은 260억원을 기록했습니다. 맥주부문은 클라우드 생 드래프트 등 신제품으로 4% 상승했지만, 소주부문은 매출액이 20.7%나 감소했습니다. 한편 와인부문은 홈술 트렌드를 반영한 포트폴리오 다양화, 프로세스 개선 등으로 전년 대비 5.6% 올랐습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지난해 코로나19 전국 확산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격상으로 인해 매출이 전체적으로 감소했다”며 “핫식스 더킹, 오가닉 주스, 처음처럼 FLEX, 클라우드 生 드래프트 등 신제품을 발매를 통해 매출감소를 보완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남궁경 기자 nkk@inthenews.co.kr

“스트리밍족 정조준”...LGU+, 국내 최초 ‘요금제’에 ‘유튜브 프리미엄’ 담는다

“스트리밍족 정조준”...LGU+, 국내 최초 ‘요금제’에 ‘유튜브 프리미엄’ 담는다

2021.03.08 12:00:00

인더뉴스 권지영 기자ㅣ앞으로 LG유플러스 요금제로 글로벌 동영상 플랫폼 유튜브를 광고 없이 볼 수 있습니다. 8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구독 서비스 ‘유튜브 프리미엄’과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상품 ‘유튜브 프리미엄팩’을 오는 15일 출시합니다. 해당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월정액 1만 450원(VAT포함)에 달하는 유튜브 프리미엄 서비스를 무상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과 요금제가 연계된 것은 국내에서 처음입니다. 유튜브 프리미엄은 ▲광고 없이 즐기기 ▲백그라운드에서 즐기기 ▲저장해서 감상하기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을 한번에 이용할 수 있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지난 2015년 출시 이후 꾸준히 가입자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유튜브 프리미엄팩’은 이러한 시장 수요를 겨냥해 유튜브 프리미엄과 LG유플러스의 5G·LTE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연계시킨 패키지 상품입니다. 예컨대, ▲넷플릭스를 기본 제공하는 ‘넷플릭스팩’ ▲스트리밍 게임 지포스나우(GeForce NOW)를 무상으로 쓸 수 있는 ‘클라우드게임팩’ ▲구글 홈IoT를 무료로 쓸 수 있는 ‘스마트홈팩’ ▲인기 초등교육 콘텐츠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초등나라팩’ ▲세계 최초 5G AR 글래스 ‘U+리얼글래스’를 50% 할인 받는 ‘스마트기기팩’에 이은 여섯번째 패키지 구성입니다. ‘유튜브 프리미엄팩’은 ‘5G·LTE 프리미어 플러스’, ‘5G 프리미어 슈퍼’와 ‘5G 시그니처’ 등 요금제 4종에 가입할 시 선택할 수 있습니다. 해당 요금제는 각각 월 10만 5000원·11만 5000원·13만원(VAT포함)에 5G·LTE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합니다. 통신 요금 25% 할인 및 LG유플러스의 약정 할인 혜택 ‘LTE 요금 그대로(월 -5,250원)’, 가족·지인 결합 상품 할인을 중복 적용 받으면 각각 최대 월 5만 3500원·6만 1000원·7만 7500(VAT포함)에 이용할 수 있습니다. 유튜브 프리미엄팩 이용을 원하는 고객들은 홈페이지 또는 고객센터 앱을 통해 고객인증 및 구글 계정 등록을 해야 합니다. 중간에 유튜브 프리미엄팩 미제공 요금제로 변경할 경우 무료 혜택도 사라집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컨슈머사업혁신그룹장(상무)은 “코로나19로 인한 언택트 환경에서 OTT, 클라우드게임, 음원 서비스 등 콘텐츠 시장에서 이른바 ‘스트리밍족’의 수요가 뚜렷해졌다”며 “유튜브 프리미엄 패키지는 이러한 고객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작년 하반기 이후 준비한 결과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각 서비스를 별도로 가입·이용하는 번거로움을 없애고 요금제 하나로 원하는 콘텐츠를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연계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LG유플러스와 유튜브는 이날 오후 ‘유튜브 프리미엄팩’에 대한 계약을 체결합니다. 고객들은 오는 15일부터 해당 패키지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올해 초부터 다양한 상품으로 업계의 요금 경쟁을 주도해왔습니다. 1월 첫 주에 공개한 5G 중저가 요금제가 시작이었는데요. 같은 달 국내 최초 지인간 요금 결합이 가능한 ‘U+투게더’와 5G 시장 최저가인 온라인 전용 요금제를 내놓기도 했습니다. 초등학생들을 위한 가정학습 콘텐츠 ‘U+초등나라’와 5G·LTE 통신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는 ‘초등나라팩’도 선보였습니다. 지난달에는 5G 시장 최초로 장애인들을 위한 ‘5G 복지요금제’를 신설하기도 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