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Business General 비즈니스 일반 Logistics 유통

롯데마트, 충남 친환경 농가 돕는다…39톤 매입 판매

URL복사

Thursday, December 17, 2020, 12:12:28

17일부터 23일까지 전 지점에서 충남 친환경 농산물 판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친환경 농가 피해가 커지고 있습니다. 급식 납품이 중단되면서 판매량이 급락했기 때문입니다. 롯데마트가 농산물 판매 행사를 열어 활로 개척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롯데마트(대표 문영표)는 17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충청남도 친환경 농산물 농가 돕기 행사’를 진행한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이번에 판매되는 농산물은 약 39톤가량입니다.

 

롯데마트는 지난해 충청남도와 상생 협약을 맺고 지난 3월에 ‘충남도 친환경 급식 농산물 소비촉진’행사를 진행한 바 있습니다. 학교 급식 출하 중단에 따라 충청남도에서 14품목 약 77톤에 달하는 농가 피해가 발생하면서 추가로 농가 돕기에 나섰습니다.

 

행사에서는 친환경 채소를 저렴한 가격에 선보입니다. 대표 상품은 ‘친환경 양상추’와 ‘친환경 양송이’, ‘친환경 깐마늘’ 등입니다.

 

롯데마트는 지난 2월부터 지역 축제 취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농가부터 태풍 피해를 보거나 축제 취소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를 돕기 위한 행사를 진행했습니다. 행사에서 내놓은 제품이 완판되는 성과도 있었습니다. 이달 말에는 동절기 채소 최대 산지인 제주도산 농산물을 선보이는 ‘청정 제주 물산전’을 진행해 귤과 한라봉, 무, 브로콜리 등을 판매할 계획입니다.

 

김창용 롯데마트 상품본부장은 “농산물 소비 촉진 행사를 통해 산지가 겪는 어려움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추후 지속해서 농가 돕기 행사를 진행해 농가는 물론 고객의 가계 부담 완화에도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jinsol@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