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네이버·카카오·이통3사, ‘코로나19 백신 접종증명 서비스’ 시작

URL복사

Thursday, July 08, 2021, 14:07:00

네이버앱·카카오톡 QR체크인에 증명 표시
이통3사는 전용 인증서 앱 ‘패스’ 활용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친 사람은 네이버(대표 한성숙)와 카카오(대표 여민수·조수용)가 각각 운영하는 네이버앱과 카카오톡에서 접종증명 인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단장 정은경)과 협력해 12일부터 각각 네이버앱과 카카오톡에서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증명 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8일 밝혔습니다.

 

코로나19 예방 백신을 접종한 이용자는 네이버앱이나 카카오톡 QR체크인 화면에서 백신 접종 정보를 표시할 수 있습니다. 이용하려는 시설에 입장할 때 접종증명이 포함된 QR코드를 인증하면 됩니다.

 

네이버와 카카오는 예약 후 미접종된 백신 활용을 위해 잔여백신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당일 예약이나 잔여 백신 발생 시 알람을 받는 서비스도 지원합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KT(대표 구현모)·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 등 통신3사는 ‘패스’ 앱 QR 출입증 서비스 ‘QR X COOV’를 통해 오는 12일부터 전자예방접종증명 확인이 가능하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통신 3사는 지난해부터 질병관리청과 협업해 패스 앱 QR코드 기반 전자출입명부 서비스를 제공해왔습니다. 앞으로는 전자예방접종증명(COOV앱)과 연계해 QR출입증 화면에서 이용자 코로나19 백신 접종 정보를 추가로 제공합니다.

 

다중 이용시설 출입 시 백신 예방 접종 여부 확인이 필요한 경우 패스 앱 QR출입증과 함께 해당화면 하단에 노출되는 백신 접종 완료 여부 및 접종 기간(2주 이상 등)정보를 제시하면 됩니다.

 

QR 출입증 서비스는 최초 1회만 인증하면 이후 추가 재인증 없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또 매회 QR코드 생성 시 마다 본인 명의 기기 여부를 확인하는 등 보안을 높였습니다. 백신접종 정보는 휴대전화 내부 안전영역에 보관됩니다.

 

통신3사 관계자는 “편의성과 보안성을 모두 갖춘 패스 앱을 통해 QR 출입증 등 코로나19 방역과 관련된 서비스를 지속 고도화해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앞장서겠다”며 “5G 및 AI 기반의 다양한 ICT 인프라를 통해 본인 인증 서비스의 혁신적인 고객 경험 확대를 위해 지속 협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네이버는 코로나19에 관련된 다양한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해나가고 있다”며 “코로나19 예방백신 접종 증명을 성공적으로 서비스하며 모든 국민이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낼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