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SK텔레콤,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 출시…콘텐츠·소셜 기능 강화

URL복사

Wednesday, July 14, 2021, 16:07:27

사용 편의성 높여..‘MZ세대’ 겨냥 콘텐츠 추가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ifland)’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습니다. 안드로이드 OS(운영체제) 기반으로 먼저 출시한 뒤 애플 iOS 또는 VR(가상현실) 기기 ‘오귤러스 퀘스트 OS’ 등으로 범위를 넓힙니다.

 

이프랜드는 SK텔레콤이 내놓은 새로운 메타버스 브랜드로 ‘누구든 되고 싶고, 하고 싶고, 만나고 싶고, 가고 싶은 수많은 가능성(if)이 현실이 되는 공간(land)’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SK텔레콤은 기존 ‘소셜VR’과 ‘버추얼 밋업’을 운영한 경험을 살려 ‘MZ세대’를 고려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강화해 5세대(5G) 이동통신 대표 메타버스 플랫폼으로 키운다는 방침입니다.

 

이프랜드가 가진 가장 큰 특징은 사용성이라고 회사 측은 강조했습니다. 앱을 실행하면 화면 상단에 아바타와 프로필이 나타납니다. 하단에는 현재 열린 메타버스 룸이 뜹니다. 개설 예정인 룸에 사전 관심 등록을 하면 시작 10분 전에 참여 알람을 받을 수 있으며 내가 팔로우 하는 친구가 접속했을 때 알려주는 편의 기능도 있습니다.

 

아바타 종류와 감정 표현 동작도 늘렸습니다. 성별과 머리 모양부터 키, 체형까지 총 800여 종에 달하는 외형 및 의상으로 개성있는 아바타를 만들 수 있습니다. 감정 표현 동작도 총 66종으로 확대했습니다.

 

소셜(Social) 기능도 강화했습니다. 이용자가 본인 관심사나 취미를 소개하는 프로필 기능을 추가해 같은 메타버스 룸에 있는 사람들이 언제든 확인할 수 있습니다. 관심 있는 아바타를 팔로우 할 수도 있어 메타버스 공간에서 맺은 네트워킹이 연속성을 지니도록 했습니다.

 

사용자가 활동할 가상공간도 18종을 마련했습니다. 대형 콘퍼런스홀·야외 무대·루프탑·학교 대운동장·모닥불 룸 등 주제를 가진 배경을 구성했습니다. 각 가상공간은 날씨와 시간대, 바닥, 벽지 등 배경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또 메타버스를 활용한 회의, 발표, 미팅 등 활용성이 다양해지는 사회적 흐름을 고려해 이프랜드 내 메타버스 룸에서 원하는 자료를 문서(PDF) 및 영상(MP4) 등 다양한 방식으로 공유하는 환경도 구축했습니다. 룸 한곳에 참여할 수 있는 인원은 130명입니다.

 

SKT는 앞으로 이프랜드에서 이용자 요구에 맞춘 다양한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MZ세대 취향과 관심사를 중심으로 국내외 주요 포럼 및 강연·콘서트 등 대규모 행사를 열고 체험형 콘텐츠도 정기적으로 운영할 예정입니다. 또 플랫폼에서 활동하는 인플루언서를 별도로 육성할 방침입니다.

 

전진수 SK텔레콤 메타버스CO(컴퍼니)장은 “이프랜드는 MZ세대들의 요구를 고려한 다양한 콘텐츠와 한층 강화된 소셜 기능으로 본격적인 메타버스 라이프를 지원할 것”이라며 “소규모 친밀모임은 물론 대규모 행사 등 고객들이 이프랜드를 통해 재미있고 유익한 메타버스 생활을 누리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2021.10.27 15:24:43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MG손해보험이 경영개선계획안 제출을 앞두고 유상증자를 실시합니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MG손해보험은 194억의 유상증자를 단행합니다. 이번 발행되는 신주는 대주주인 JC파트너스가 모두 인수합니다. MG손해보험은 지난 9월 경영개선계획안을 제출했지만 금융당국은 자본 확충계획의 완성도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승인하지 않았습니다. 이번 증자를 통해 MG손해보험은 10월 말 기준 RBC 비율(가용자본/요구자본)을 110% 이상 달성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보험업법에서는 보험사가 RBC 비율을 100% 이상 유지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MG손해보험은 이번 유상증자가 경영계획개선안 승인 여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판단 중입니다. MG손해보험의 대주주인 JC파트너스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1500억 원의 자본 확충을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자본 확충을 완료하면 MG손해보험의 RBC비율은 현재 금융당국의 권고 비율인 150% 이상을 달성할 것이란 전망입니다. MG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자본 확충을 계획하고 있다”며 “자본 확충뿐만 아니라 상품 다변화 등을 통한 영업력 제고에도 신경 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