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munication 통신

SKT 영상회의 미더스, ‘URL 초대’ 기능 추가…확장성↑

URL복사

Tuesday, August 03, 2021, 10:08:14

접속 URL 공유해 초대 편의성 강화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영상회의 서비스 ‘미더스’에 ‘URL 링크 초대 기능’을 추가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사용자가 영상회의를 열고 접속할 수 있는 URL을 참석 대상자에게 전달하는 기능입니다. 기존에는 사용자 연락처를 통해서만 회의를 열 수 있었습니다.

 

SK텔레콤은 새로운 기능을 통해 영상회의 참가 편의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영상회의 개설자가 참석 대상자에게 URL링크를 전달하면 기존 사용자는 URL링크 클릭으로 영상회의에 입장하게 됩니다. 미더스 미설치·미가입자는 앱 다운로드 페이지로 안내됩니다.

 

이밖에 미더스에는 가입 및 로그인 없이 영상회의에 참여하는 ‘게스트 참여 기능’과 URL링크 없이 회의 ID와 비밀번호를 통해 영상회의에 들어가는 ‘회의 ID 기능’ 등이 추가됐습니다. 가입 없이 미더스에 접속할 경우 일부 기능이 제한됩니다.

 

SK텔레콤은 지난해 8월 미더스 출시 이후 일반 회의와 면접 및 채용상담·이벤트·전시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해왔습니다. 특히 올해 상반기부터 광주광역시 교육청 산하 312개 학교 약 20만 명 학생에게 원격 교육 서비스로 미더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올해 초에는 최대 100명까지 수용 가능했던 참여 정원을 200명으로 늘렸습니다. 향후 ▲한 화면에 최대 36명까지 표현되는 갤러리뷰 ▲화면 레이아웃을 자유롭게 조정하는 화면 커스텀 ▲웹브라우저·크롬북(크롬OS) 지원 등 사용자 편의를 위한 기능을 지속 추가할 예정입니다.

 

이현아 SK텔레콤 AI&CO장(컴퍼니장)은 “미더스가 다양한 분야에서 유용하게 쓰일 수 있도록 여러 기능을 개발 중”이라며 “앞으로도 미더스의 고객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원희룡 국토부장관 “100일 이내에 250만+α 주택공급계획 발표”

원희룡 국토부장관 “100일 이내에 250만+α 주택공급계획 발표”

2022.05.16 17:31:15

인더뉴스 홍승표 기자ㅣ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정부 출범 100일 이내에 250만가구+α의 주택공급 계획을 발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원희룡 장관은 16일 오후 세종시 국토교통부 청사에서 진행한 온라인 취임식에서 "집이 없는 사람은 부담 가능한 집을 살 수 있고, 세를 살더라도 안심하고 거주할 수 있는 나라를 만들 것"이라며 "이를 위해, 정부 출범 후 100일 이내에 250만가구+α의 주택공급 계획을 발표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주택공급 계획에 대해 원 장관은 "지역별·유형별·연차별 상세물량과 가장 신속한 공급방식을 포함한 구체적 계획"이라며 "수요가 많은 도심에 공급을 집중해 집값 안정의 초석을 마련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지자체장, 청년·무주택자, 건설업체, 전문가 등을 만나 목소리를 듣는 등 부족한 점을 채워가며 탄탄한 주택공급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며 "국민과 소통하며 시장의 수요에 부응하는 공급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와 함께 원 장관은 청년층과 무주택 가구의 내 집 마련을 위한 사전청약 조기 추진 및 금융지원을 통해 내집 마련을 돕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공공임대주택의 경우 "양적 확대에서 벗어나 질적 혁신, 차별과 배제 없이 함께 잘사는 임대주택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외에도 주거와 생활, 공공서비스 등이 결합된 ‘’미래 주거복지 플랫폼‘’을 조성해 1인 가구 증가, 저출산, 고령화 등 인구구조 변화에 대응하겠다는 입장도 밝혔습니다. 원 장관은 "윤석열 정부 국토교통부의 목표는 ‘주거 안정’과 ‘미래 혁신’"이라며 "국토교통부의 열정적인 공직자들과 함께, 제 모든 것을 바쳐 목표를 이루고 국민의 행복을 위해 성과를 내는 능력 있는 부처로 거듭나게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