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KT 시즌·쇼박스, 오리지널 영화 ‘어나더 레코드’ 제작

URL복사

Friday, July 09, 2021, 14:07:13

KT 시즌 유통·쇼박스 제작 다큐멘터리 영화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KT(대표 구현모)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즌(Seezn)이 쇼박스와 손잡고 다큐멘터리 영화 ‘어나더 레코드(Another Record)’ 제작에 나선다고 9일 밝혔습니다. 시즌과 쇼박스가 각각 유통과 제작을 맡습니다.

 

영화는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스타들의 기록을 채워간다는 콘셉트로, 첫 주인공은 배우 신세경입니다. 영화 ‘조제’와 ‘페르소나’ 등을 연출한 김종관 감독이 메가폰을 잡습니다. 영화는 올해 하반기 시즌에서 독점 공개할 예정입니다.

 

유현중 KT 모바일미디어사업P-TF장 상무는 “어나더 레코드는 시네마틱 리얼 다큐라는 새로운 장르로서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할 것”이라며 “시즌은 영화뿐만 아니라 시리즈 영역까지 폭넓은 오리지널 콘텐츠를 발굴하겠다”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모나리자를 ‘고화질로’ 안방에서 감상한다

모나리자를 ‘고화질로’ 안방에서 감상한다

2021.09.16 09:10:55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삼성전자[005930]는 라이프스타일TV ‘더 프레임(The Frame)’에서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의 대표작들을 감상할 수 있도록 루브르 박물관과 협약을 맺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더 프레임 사용자는 이번 협약에 따라 레오나르도 다 빈치의 ‘모나리자’, 외젠 들라크루아의 ‘민중을 이끄는 자유의 여신’ 등 명작과 루브르 피라미드, 튈르리 정원 등 박물관 건물과 풍경이 포함된 대표 작품 40점을 ‘아트 스토어’에서 감상할 수 있게 됐습니다. 더 프레임은 TV를 시청하지 않을 때 미술 작품이나 사진을 스크린에 띄워 액자처럼 활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4K QLED 화질과 주변 조도에 따라 색감을 조정해주는 조도 센서덕에 마치 현장에서 직접 감상하는 듯한 느낌을 전합니다. 2021년형 더 프레임은 기존 대비 절반 가까이 얇아진 24.9mm의 두께와 다양한 색상의 액자형 베젤을 제공하며 크기도 85형까지 확장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루브르 박물관에 앞서 스페인 ‘프라도’와 러시아 ‘에르미타주’ 등 세계적으로 명성이 높은 미술관과 협약을 맺어 더 프레임 전용 플랫폼인 아트 스토어를 통해 미술사에 이름을 남긴 명작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