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삼성전자, 폴더블 대중화 나선다…‘갤럭시 생태계’ 확대

URL복사

Thursday, July 29, 2021, 13:07:18

8월 ‘갤Z폴드3’·‘갤Z플립3’ 등 폴더블폰 신제품 출시 예정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삼성전자(대표 김기남·김현석·고동진)가 다음달 공개할 폴더블 스마트폰 신제품을 통해 ‘폴더블 대세화’를 이루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삼성전자는 29일 올해 2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스마트폰 시장과 관련해 “하반기에는 연간 시장규모가 2019년 수준으로 회복될 전망”이라며 “폴더블 대세화를 추진해 갤럭시S시리즈 판매 모멘텀을 연말까지 이어가며 프리미엄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11일 온라인을 통해 ‘갤럭시Z폴드3’와 ‘갤럭시Z플립3’ 등 새로운 폴더블 스마트폰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삼성전자는 “3분기 제품 경쟁력과 사용경험을 혁신한 폴더블 스마트폰 신제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며 “최적의 사용경험과 고유 가치에 집중해 견조한 판매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했습니다.

 

이날 삼성전자는 올해 2분기에 연결 기준 실적으로 매출 63조6700억원, 영업이익 12조57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습니다. 스마트폰을 담당하는 IM 부문은 매출 22조6700억원, 영업이익 3조2400억원을 냈습니다.

 

삼성전자는 2분기에 모바일 시장이 계절적 비수기가 이어진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전분기 대비 시장 규모가 줄었다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하반기에는 5세대 통신(5G) 확산과 비대면 환경 지속으로 연간 시장 규모가 2019년 수준으로 회복될 것이란 전망입니다.

 

한편 최근 우려가 제기된 인도와 베트남 공장 생산 차질에 대해서도 “문제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삼성전자는 “베트남은 생산 공장을 인도와 한국으로 이원화해 부품 추가 공급처가 확보됐다”며 “이달 중 정상 체제로 복귀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뉴스캐치] MG손해보험, 194억 유증…경영정상화 신호탄 될까?

2021.10.27 15:24:43

인더뉴스 양귀남 기자ㅣMG손해보험이 경영개선계획안 제출을 앞두고 유상증자를 실시합니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MG손해보험은 194억의 유상증자를 단행합니다. 이번 발행되는 신주는 대주주인 JC파트너스가 모두 인수합니다. MG손해보험은 지난 9월 경영개선계획안을 제출했지만 금융당국은 자본 확충계획의 완성도가 떨어진다는 이유로 승인하지 않았습니다. 이번 증자를 통해 MG손해보험은 10월 말 기준 RBC 비율(가용자본/요구자본)을 110% 이상 달성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보험업법에서는 보험사가 RBC 비율을 100% 이상 유지하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MG손해보험은 이번 유상증자가 경영계획개선안 승인 여부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판단 중입니다. MG손해보험의 대주주인 JC파트너스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1500억 원의 자본 확충을 진행한다는 계획입니다. 자본 확충을 완료하면 MG손해보험의 RBC비율은 현재 금융당국의 권고 비율인 150% 이상을 달성할 것이란 전망입니다. MG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유상증자를 시작으로 자본 확충을 계획하고 있다”며 “자본 확충뿐만 아니라 상품 다변화 등을 통한 영업력 제고에도 신경 쓰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