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ICT 정보통신

LGU+, 한국로봇융합연구원과 5G 스마트팜 로봇 연구 협력

URL복사

Monday, July 26, 2021, 10:07:03

KIRO에 ‘저지연영상전송보드’와 ‘RTK단말기’ 제공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이하 KIRO)과 5G(5세대 이동통신) 네트워크를 활용한 스마트팜 로봇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트팜 로봇 분야 국책과제 공동연구와 세미나, 워크숍 등 기술교류 및 사업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그동안 엠트론과 5G기반 자율주행 트랙터와 농경지 관리를 위한 실시간 드론 중계서비스를 실증했습니다. 또 그랜랩스와 초기 도입비·유지비를 낮춘 ‘보급협 스마트팜’ 서비스를 선보인 바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팜에이트와 5G 등 무선통신과 연결된 모니터링 센서, 지능형 CCTV(폐쇄회로TV)와 빅데이터, AI(인공지능)기술을 활용해 원격제어와 관리를 할 수 있는 ‘미래형 식물공장’을 실증하기도 했습니다.

 

LG유플러스는 KIRO에 4K 해상도까지 지원하는 ‘저지연영상전송보드’와 ‘RTK단말기’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이를 통해 무인로봇으로 실시간 영상전송과 수 cm 급 위치측위정보를 제공해 자율주행 환경을 제공한다는 계획입니다. 또한 통신모듈과 단말 및 5G 범용 안테나 기술도 지원합니다.

 

조원석 LG유플러스 기업신사업그룹장 전무는 “LG유플러스는 스마트팜 시장이 획기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각 분야 전문업체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삼성전자 “젊은 리더,기술 분야 인재 발탁 강화”…임원 인사 발표

삼성전자 “젊은 리더,기술 분야 인재 발탁 강화”…임원 인사 발표

2022.12.06 10:08:37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삼성전자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 연말 임원 인사에서도 30대 상무와 40대 부사장을 발탁하며 조직 내 젊은 리더들을 전면에 앞세웠습니다. 삼성전자는 임원 187명을 승진 발령하는 내용의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6일 밝혔습니다. 직급별로 는 부사장 59명, 상무 107명, 펠로우 2명, 마스터 19명이 승진했습니다. 지난해 연말 임원 인사에서 부사장 59명, 상무 113명, 펠로우 1명, 마스터 16명 등 198명이 승진한 것과 비교하면 승진 규모는 다소 줄어들었습니다. 이번에 승진한 DX부문 생산기술연구소 H/W기술그룹 배범희 상무는 37세, DS부문 메모리사업부 Flash PA1팀 이병일 상무는 39세로 30대 임원이 되었습니다. 이 외에도 DS부문 S.LSI사업부 Modem개발팀장 이정원 부사장은 45세로 40대 부사장단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삼성전자는 "글로벌 경제 불황에 따른 불확실한 경영환경 속에서도 한발 앞서 도전적으로 준비하고 과감하게 새로운 비즈니스를 찾을 수 있도록 젊은 리더와 기술 분야 인재 발탁을 강화했다"며 "조직의 다양성과 포용성을 강화하는 차원에서 여성 임원 9명과 외국인 임원 2명을 승진시켰다"고 밝혔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