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Logistics 유통

롯데마트, ‘CA 저장 사과’ 630톤 판매

URL복사

Sunday, April 18, 2021, 10:04:00

시세 대비 20% 저렴하게 판매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롯데마트는 최근 고공행진 하는 과일 가격으로 부담을 느끼는 고객을 위해 오는 22일부터 일주일간 CA 저장 사과를 시세 대비 20%가량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고 18일 밝혔습니다.

 

CA 저장 사과는 온도와 습도 및 공기 중의 산소, 이산화탄소 등을 조절해 농산물 노화를 억제하고 맛과 신선도를 유지하는 첨단 방식으로 보관한 사과입니다. 이번에 선보이는 사과는 지난해 가을 수확해 롯데 신선품질혁신센터 CA 저장고에 보관해 온 상품입니다. 올해는 이제까지 선보인 물량 중 가장 많은 수준인 630여톤을 판매합니다.

 

사과는 수확 철인 10월에 가장 많은 물량이 출시돼며 가격도 가장 낮습니다. 하지만 다음 해 4월경부터는 저장해 놓은 사과 중 신선도가 우수한 상품 위주로 유통되기 때문에 가격은 높지만 품질은 반대로 떨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롯데마트는 CA 저장을 통해 고품질 사과를 수확 철과 비슷한 가격대에 선보입니다.

 

김영구 롯데마트 신선식품1부문장은 “지난해 가을 수확해 신선함과 맛을 최대한 유지한 CA 저장 사과를 시세 대비 20%가량 저렴하게 준비했다”며 “CA 저장 사과를 통해 고객들의 장바구니 부담을 덜어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해태제과 천안공장 추락사고로 4명 다쳐...“치료지원에 최선다할 것”

해태제과 천안공장 추락사고로 4명 다쳐...“치료지원에 최선다할 것”

2021.05.11 16:19:37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해태제과 천안 공장에서 근로자 4명이 3m 높이에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11일 오전 8시 44분께 해태제과(대표 신정훈) 근로자들이 2층 높이의 건물 천장에서 전선 복구작업을 하던 중 추락해 부상을 당했습니다. 이 사고로 1명은 중상·3명은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현재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해태제과 공장 사고는 이번이 처음이 아닌데요. 올해 3월 23일 천안 2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전체 10동 중 1개동과 사무동·기계설비 및 차량 10대 등이 소실된 바 있습니다. 이번 사고에 대해 해태제과는 “지난 3월 화재 사고로 생산이 중단된 천안공장은 마무리 공정인 천장 그을림 제거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천장 구조물 일부가 무너지며 사고가 발생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해태제과는 “천안공장에서 발생한 추락사고로 피해를 입은 외부업체 직원 분들의 빠른 회복을 위해 치료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경찰 현장 조사에서도 적극적으로 협조해 정확한 사고원인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철저한 원인규명과 함께 더욱 안전한 작업환경을 갖춰 다시는 이러한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