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Company 기업

SK네트웍스 1분기 영업이익 433억원…렌탈 자회사 호조

URL복사

Monday, May 09, 2022, 16:05:52

전년 동기 대비 63.8% 증가
매출 및 순이익은 감소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SK네트웍스는 연결 기준 올해 1분기 잠정 집계 결과 매출은 2조500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2% 감소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순이익은 295억원으로 젼넌 동기 대비 55% 줄었습니다. 다만 영업이익이 43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63.9% 증가했습니다.

 

SK네트웍스는 글로벌 반도체 수급난의 영향으로 정보통신 단말기 매출이 감소했으나, 렌탈 자회사의 견조한 실적 창출과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에 따른 호텔 손실 감소로 작년보다 수익이 개선됐다고 설명했습니다. 당기순이익 감소는 전년 동기 당기순이익 감소는 지난해 같은 기간 중 중국 광산기업 매각 자금 회수액이 반영되었기 때문이라고 부연했습니다.

 

사업별로 보면 렌탈 사업을 보유한 핵심 자회사인 SK렌터카와 SK매직의 성장세가 영업이익 증가에 기여했습니다.

 

SK렌터카는 중고차 매각 이익과 제주도 중심 국내여행 수요가 늘어난 가운데 'SK렌터카 타고페이'와 온라인 전용 '중고차 장기렌터카' 등 신규 상품 판매가 실적 성장으로 이어졌습니다.

 

SK매직은 '올클린 공기청정기', '트리플케어 식기세척기' 등의 인기가 계속되면서 누적 렌탈 계정을 224만 개까지 늘렸습니다.

 

호텔인 워커힐은 거리두기 완화 영향으로 객실·식음료 사업이 활성화되면서 손실 폭이 대폭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수입차 부품사업과 민팃, 카티니 등 신규 자회사들의 사업을 확대해 시장의 기대에 부응하는 실적을 창출할 것"이라며 "신규 투자와 연계해 기존 사업 모델을 고도화하고 새로운 성장 엔진을 모색하겠다"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

김용운 기자 lucky@inthenews.co.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