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state 건설/부동산

GS건설, 상반기 영업이익 3180억원…신규수주 61.9% 증가

URL복사

Wednesday, July 27, 2022, 18:07:18

상반기 기준 매출 5조4240억원, 수주 7조7,690억원
작년 동기 대비 매출 27.7%, 신규수주 61.9% 늘며 견조한 성장
2018년 4분기 이후 분기 매출 3년3개월만에 3조원 돌파

 

 

 

인더뉴스 김용운 기자ㅣGS건설은 매출 5조4240억원, 영업이익 3180억원, 세전이익 4530억원, 신규 수주 7조7690억원의 올해 상반기 경영 실적(잠정)을 27일 발표했습니다. 

 

매출은 건축 주택 부문의 견조한 성장세와 신사업 부문에서 호조 덕에 작년 동기 대비 27.7% 증가했습니다. 영업이익은 5.3%가 늘었고 세전이익은 39.0%가 증가했습니다. 영업이익률도 5.9%로 건설업계 최고 수준을 유지했습니다. 특히 신규 수주는 작년 동기 대비 61.9%가 늘어나 연간 수주 목표(14조 6420억원) 달성이 수월해졌습니다. 

 

사업부문별 매출을 살펴보면 건축주택부문이 지난해 상반기 2조6760억원에서 4조1350억원으로 54.5% 증가했습니다. 신사업부문이 지난해 3580억원에서 4510억원으로 26%가 늘어나며 주택사업과 신사업부문에서 지속적인 성장세를 유지했습니다.

 

수주는 서울 용산구 한강맨션 재건축과 서울 은평구 불광 5구역 재개발 등 도시정비사업에서 호조를 이어가고, GS이니마(4260억원)와 단우드(2490억원) 등 신사업 부문과 베트남 나베신도시(1-1 구역, 2140억원)에서도 성과를 올렸습니다. 

 

올해 분기별 실적도 3년3개월만에 분기매출 3조원을 돌파했다. 2분기 실적은 매출 3조48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28.3%, 신규수주는 4조3,780억원으로 29.1%가 증가했습니다. 영업이익은 164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7.2% 증가했습니다.

 

GS건설은 “향후에도 안정적인 이익 기조를 앞세워 양적 성장보다는 수익성에 기반한 선별 수주와 기존 사업의 경쟁력 강화, 그리고 지속적인 신성장 동력 발굴을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뤄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English(中文)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