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창 열기

Electronics 전기/전자

LG전자 무선TV ‘스탠바이미’, 예약판매 완판 기록

URL복사

Friday, July 23, 2021, 11:07:00

이동형 무선TV 신제품..물량 200대 1시간 만에 완판

 

인더뉴스 이진솔 기자 | LG전자(대표 권봉석·배두용)가 공개한 신개념 무선 스크린 ‘LG 스탠바이미’가 첫 예약판매에서 준비한 물량이 완판을 기록했습니다.

 

LG전자가 지난 21일 온라인브랜드숍에서 라이브방송으로 진행한 LG 스탠바이미 예약판매에서는 사전에 준비한 물량 200대가 1시간 만에 모두 팔렸다고 23일 밝혔습니다. 같은 날 쿠팡에서 진행된 예약판매에서도 준비 물량 100대가 완판됐습니다.

 

LG전자는 내달 정식 출시에 앞서 이달 말에는 무신사, 29㎝, 오늘의집 등 온라인 채널에서 2차 예약판매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LG 스탠바이미는 무빙스탠드 디자인을 적용한 제품입니다. 무빙휠로 원하는 곳에 옮겨가며 사용할 수 있습니다. 3시간 동안 전원 없이도 시청 가능합니다.

 

27형(대각선 길이 약 68㎝) 화면은 ▲화면 좌우를 앞뒤로 각각 65도까지 조정할 수 있는 스위블(Swivel) ▲위아래로 각각 25도까지 기울일 수 있는 틸트(Tilt) ▲시계 및 반시계방향 각각 90도 회전하는 로테이팅(Rotating)을 모두 지원합니다. 높이도 최대 20cm 내에서 조정할 수 있습니다.

 

신제품은 운영체제로 ‘webOS 6.0’을 탑재했습니다. 인터넷에 연결하면 무료 채널 제공 서비스인 LG 채널(한국 기준 총 144개 무료 채널 제공)을 포함, 최신 LG TV에서 이용 가능한 다양한 콘텐츠를 모두 사용할 수 있습니다. 리모컨뿐 아니라 손가락으로 화면을 터치해 조작할 수도 있습니다.

 

김선형 LG전자 김선형 한국HE마케팅담당은 “원하는 장소에서 자유롭게 사용 가능한 신개념 LG 스탠바이미로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English(中文·日本語) news is the result of applying Google Translate. <iN THE 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English(中文·日本語) news.

배너

More 더 읽을거리

이진솔 기자 jinsol@inthenews.co.kr


신세계그룹, 대표이사 대폭 물갈이…이마트 수장 교체

신세계그룹, 대표이사 대폭 물갈이…이마트 수장 교체

2023.09.20 12:30:36

인더뉴스 장승윤 기자ㅣ신세계그룹이 2024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대표이사의 약 40%를 교체했습니다. 새로운 조직운영체계도 도입과 함께 신세계와 이마트 수장도 교체했습니다. 20일 그룹에 따르면 이마트 대표이사로 한채양 조선호텔리조트 대표를 내정했습니다. 이마트와 SSG닷컴을 이끌던 강희석 대표는 물러났습니다. 이마트, 이마트에브리데이, 이마트24 등 오프라인 유통 사업군은 'One 대표체제'로 전환돼 한채양 대표가 맡습니다. 신세계 대표이사로는 박주형 신세계센트럴시티 대표를 내정했습니다. 박주형 대표는 신세계와 신세계센트럴시티 대표를 겸직하게 됩니다. 손영식 현 신세계 대표는 오는 2025년 3월 23일까지 예정된 임기를 채우지 못하고 물러나게 됐습니다. 신세계푸드와 신세계L&B는 송현석 신세계푸드 대표가 겸직합니다. 신세계프라퍼티와 조선호텔앤리조트는 임영록 신세계프라퍼티 대표가 겸직하게 됩니다. 이러한 통합대표체제 운영을 통해 조직역량을 결집하고 시너지와 성과 창출을 극대화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다고 신세계그룹 측은 설명했습니다. 신세계라이브쇼핑 대표에는 이석구 신세계 신성장추진위 대표를 내정했고, 마인드마크 대표에는 컨텐츠 비즈니스 전문가인 김현우 대표를 외부 영입했습니다. 더블유컨셉코리아 대표에는 이주철 지마켓 전략사업본부장을 내정했습니다. 새로운 대표이사 운영구조도 도입합니다. 신세계그룹은 리테일 통합 클러스터를 신설하고 산하에 이마트, 이마트에브리데이, 이마트24, 신세계프라퍼티, SSG닷컴, 지마켓을 편제시킵니다. 예하조직 및 본부장 운영에 있어서도 통합본부장 체계 도입, 하이브리드 조직체계를 구축해 시너지를 도모합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이번 인사를 통해 조직의 경쟁력을 근본적으로 쇄신, 강화하고 새로운 성과 창출 및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과감한 혁신 인사를 단행했다"며 "앞으로도 철저한 성과능력주의 인사를 통해 그룹의 미래 준비를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배너


배너